출처 : http://www.nocutnews.co.kr/news/4072250

[NocutView] "경찰이 때리고 조롱"…세월호 유족, 분노하다 혼절
2014-08-12 09:09 CBS스마트뉴스팀 강종민, 한창희 기자


세월호 유가족들이 11일 오전 국회 정문에서 국회 출입을 막아선 경찰과 또다시 충돌했다. 

이 과정에서 단원고 이은별 학생 이모의 새끼손가락이 찢어졌고, 정강이에 피멍이 들었다. 

유가족들은 이날 밤 의원총회를 마치고 나오는 새정치민주연합의원들에게 "경찰에 둘러싸여 폭행을 당했다"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이어 "폭행 당한 유족 뒤에서 경찰이 주먹을 보이며 조롱하는 것은 참을수가 없다"며 해당 경찰관의 징계를 요구했다. 

은별이 이모는 목에 줄을 매고 국회 본관 정문 앞에 드러누워 책임자 사과를 강력하게 요구하다 혼절해 응급실로 실려갔다. 

사진:세월호참사국민대책회의 페이스북



 
Posted by civ2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