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www.nocutnews.co.kr/news/4738890

[영상] 제2의 지구 될까…외계행성 7개 발견
2017-02-23 15:20 CBS 노컷뉴스 문수경 기자 



미국항공우주국(NASA)는 22일 미국 워싱턴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구에서 39광년 떨어진 거리에서 태양계 밖을 공전하는 지구 크기의 외계 행성(exoplanet) 7개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태양계에서 지구를 포함한 8개 행성이 태양(별) 주변을 공전하는 것처럼 7개의 행성은 별 '트라피스트 1'(TRAPPIST-1) 주위를 돌고 있다.  

외계 행성 7개는 별과 가까운 순서대로 별 이름에 알파벳 b부터 h까지 붙여 부른다. 모두 지구처럼 암석으로 이뤄져 있고, 트라피스트-1e와 1f, 1g는 표면에는 물이 있다. 지구와 크기, 표면 온도 등 환경이 비슷해 생명체가 살 수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이번 발견으로 제2 지구 찾기에 골몰해 있는 연구진은 고무되어 있다. 태양의 수명은 120억년으로 현재까지 50억년 살았다. 태양이 수명을 다했을 때 지구의 운명도 끝날 가능성이 많다. 하지만 트라피스트-1은 태양보다 크기가 훨씬 작기 때문에 수명도 길 것으로 예상한다.

연구진은 "제2 지구 찾기는 과학계의 최우선 과제다. 이번에 발견한 외계 행성 7개는 퍼즐을 푸는데 중요한 단서가 될 것"이라며 "태양이 수명이 다할 때쯤 트라피스트-1은 몇 조년은 더 살 만큼 여전히 어린 별일 것이다"라고 했다.


사진=NASA 제공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