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v.media.daum.net/v/20170904212355380?s=tv_news

KBS·MBC, 5년 만에 동시 총파업..일부 뉴스 축소·결방
신진 입력 2017.09.04 21:23 


 
[앵커]

MBC와 KBS 노조는 오늘(4일) 0시를 기해서 총파업에 들어갔습니다. 경영진 퇴진과 공영방송 정상화를 요구하면서 양사에서 3900여명의 노조원 대부분이 동참했습니다. 두 공영 방송사가 동시 파업에 들어간 것은, 이명박 정부 당시에 언론 장악 논란에 맞서 파업을 벌인 이후 5년 만이어서 파장이 주목되고 있습니다.

신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오늘 오전 전국언론노조 MBC 본부 조합원 수백명이 서울 상암동 본사에 모였습니다.

오늘 0시를 기점으로 총파업에 돌입하면서 출정식을 연 겁니다.

[김경락/MBC 기자 : 취재 현장에서도 많은 일이 있었습니다. MBC 로고 달린 카메라 들고 다니면서 시민들에게 욕을 많이 먹었습니다.]

노조 측은 전체 조합원 2000명 대부분이 파업에 참여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언론노조 KBS 본부도 기자회견과 출정식을 잇따라 열고 오늘 0시부터 파업에 들어갔습니다.

기자회견에 참석한 기자와 PD, 아나운서들은 사측의 부당한 지시가 수년 간 이어졌다고 주장했습니다.

[박성주/KBS PD : 어떤 문제에 대해 자의적으로 판단하고 한쪽에만 유리하게 방송하도록 압력을 가한 것이 비일비재합니다.]

이번 파업으로 양사의 메인 뉴스 시간이 단축되거나 일부 프로그램이 결방되는 등 방송에 차질이 빚어졌습니다.

MBC의 경우 오늘 오후 4시부터 광고 송출도 중단됐습니다.

이에 대해 양사 경영진은 방송 중단 사태가 우려되고 한반도 안보 위기도 고조되는 상황이라며 기자 등 조합원들에게 복귀하라고 했습니다.


Posted by civ2
TAG ,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