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191019180714543


여의도서 검찰 개혁 촛불집회.."공수처 설치"

나혜인 입력 2019.10.19. 18:07 


'검찰 개혁' 촉구 집회 여의도에서 다시 열려

제10차 촛불 문화제..여의도공원·서강대교 방면 시민 가득

"이제 국회가 응답하라"..촛불 파도타기·대형 태극기 등장


[앵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사퇴를 계기로 검찰 개혁을 촉구하는 촛불집회가 서울 여의도로 장소를 옮겨 다시 열리고 있습니다.


공수처 설치 등 검찰 개혁 관련 입법에 대한 국회 처리를 압박하기 위해서인데, 검찰청사가 있는 서초동에서도 관련 집회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나혜인 기자!


지금 집회가 한창인 것 같은데 현장 상황 전해주시죠.


[기자]


네, 말씀하신 대로 조국 전 장관의 사퇴를 계기로 '검찰 개혁' 촛불 집회가 서초동에서 여의도로 장소를 옮겨 다시 시작됐습니다.


'사법적폐청산 범국민시민연대'는 오후 5시를 조금 넘겨 이곳 국회 앞에서 제10차 촛불 문화제를 시작했는데요.


지금 국회 정문 앞 국회의사당역부터 여의도 공원까지 시민들로 가득하고, 현재 국회 정문 앞 국회대로에도 서강대교 남단 부근까지 집회 참가자들이 몰리고 있습니다.


지금 검찰 개혁을 촉구하는 시민들의 발언과 공연 등이 이어지고 있는데요.


시민들은 촛불 파도타기와 대형 태극기를 펼치는 퍼포먼스 등을 하며 검찰 개혁에 대한 국민에 열망에 이제 국회가 응답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애초 지난주를 끝으로 집회를 잠시 멈추고 검찰 개혁을 지켜보겠다던 주최 측은 조 전 장관의 사퇴 이후 방침을 바꿨습니다.


이제는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와 검경 수사권 조정 등 국회 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법안의 조속한 통과를 촉구하고 있습니다.


또 오늘 집회에서는 갑작스럽게 물러난 조 전 장관에 대한 이른바 '국민 퇴임식'도 진행됩니다.


검찰 개혁을 위해 애쓴 조 전 장관에게 감사패와 손편지 등을 준비한 건데, 조 전 장관은 참석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주최 측은 오늘 상황에 따라 늦은 밤 공수처 설치에 반대하는 자유한국당사를 향해 행진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또 신속처리안건의 국회 상임위 심사 기간이 오는 28일 끝나는 만큼 법안 통과 때까지 무기한 촛불문화제를 열기로 했습니다.


무대 좌측 인도 쪽으로는 오후 2시부터 조국 전 장관의 구속을 촉구하는 보수 성향 단체의 집회가 열리고 있는데요.


경찰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기 위해 여의도에만 97개 부대, 6천여 명의 경력을 투입했습니다.


이곳 의사당대로 양방향 8차로는 오전 11시부터 통제됐고, 현재 국회대로는 3개 차로에서만 차량 통행이 가능합니다.


[앵커]


서초동에서도 집회가 계속된다고요?


[기자]


네, 검찰청사가 있는 서초동에서도 잠시 뒤 오후 6시부터 검찰 개혁을 촉구하는 시민 문화제가 열립니다.


조 전 장관을 지지하는 인터넷 커뮤니티 회원들을 중심으로 열리는 집회인데요.


지금 서초역에서 교대역 사이 3개 차로에 시민들이 가득 모여 있는 상황입니다.


이들은 검찰을 향해 조 전 장관 가족에 대한 수사를 규탄하고 개혁에 응하라고 촉구하고 있습니다.


현재 서초역에서 교대역 방향 3개 차로만 통행이 가능한 만큼, 근처 지나시는 분들은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국회 앞에서 YTN 나혜인[nahi8@ytn.co.kr]입니다.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