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191115155933701


WSJ "美, 러시아 전투기 구입한 이집트에 제재 위협"

김서연 기자 입력 2019.11.15. 15:59 


"이집트에 서한 보내 Su-35 거래 취소 압박"


수호이(Su)-35 전투기. © 로이터=뉴스1

수호이(Su)-35 전투기.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김서연 기자 = 미국이 러시아산 전투기를 구매하기로 한 이집트에 거래를 취소하라며 제재를 위협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은 13일 이집트 국방장관에게 보낸 서한에서 러시아와 맺은 수호이(Su)-35 전투기 구매 계약을 취소하라고 촉구했다.


서한은 해당 거래가 러시아산 무기 구매를 제한하는 미국의 법에 따라 제재를 받을 위험이 있다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러시아와의 새로운 주요 무기 거래는 최소 앞으로 미국과 이집트의 방위 거래와 안보 지원을 더 복잡하게 만들 것"이라고 지적했다.


미국은 지난 수십 년간 이집트에 F-16 전투기, 공격용 헬리콥터, 다른 군 장비 판매 등을 포함해 수십억달러 규모 군사 및 경제적 지원을 제공해 왔다.


행정부 관리들에 따르면 국방부 관리들은 또한 이집트 공군참모총장에게 전투기 구입을 강행으로 불거질 수 있는 잠재적 결과에 대해 개인적으로 경고했다고 한다.


국무부 한 관리는 '유출된 서한'에 대해 언급하는 것이 아니라고 강조하며 "미국은 동맹과 모든 파트너 국가에게 제재를 촉발할 가능성이 있는 러시아와의 방위 및 정보 부문 거래를 포기하라고 권고하고 있다"고 말했다.


러시아는 최근 몇 년 사이 중동 영향력을 넓히며 전향적인 자세를 취하고 있다. 시리아 바샤르 알 아사드 정권에 중요한 군사 지원을 제공했고, 미국과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동맹인 터키에 지대공미사일 시스템 S-400을 판매했다.


그리고 러시아와 군사동맹 강화를 모색 중인 이집트는 올해 초 러시아와 20억달러 규모 무기거래 계약을 체결, Su-35 전투기 20대 이상을 구매하기로 합의했다.


WSJ는 이번 미국의 서한이 군사협력 관련 회담을 위해 세르게이 쇼이구 러시아 국방장관이 이집트 카이로를 방문하자 보내졌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미국은 이집트를 위협한 것과 유사하게 S-400 구입한 터키한테도 제재를 위협하고 F-35 전투기 프로그램에서 배제했다고 덧붙였다.


국방부와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는 이번 사안과 관련한 논평 요청에 답변을 거부했다. 이집트 정부 또한 논평 요청에 응하지 않았다.


sy@news1.kr

Posted by civ2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