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사 : 4대강 찬동인사 명단, 177명 추가발표 (2011-10-19) - 뷰스앤뉴스 http://www.viewsnnews.com/article/view.jsp?seq=79835 

시민단체 '4대강 추진 정치인 30명' 공개 낙선운동 진행
머니투데이 | 뉴스 | 입력 2012.02.14 13:52  [ 뉴스1 제공](서울=뉴스1) 국종환 기자=

시민단체가 오는 4월 총선에 앞서 4대강 사업을 추진한 국회의원 출마 예비후보들의 명단을 공개하고 낙선운동에 들어갔다.

4대강종단연석회의, 4대강복원범국민대책위원회 등 4대강되찾기연석회의와 참여연대 총선유권자네트워크는 14일 서울 세종로 정부중앙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4대강에 찬성한 정치인들을 공개하며 "4대강 추진·찬동 인사에 대한 공천을 배제하고 4대강의 재자연화(복원) 추진을 총선과 대선 공약으로 약속하라"고 촉구했다.

News1

이들은 "4대강 사업 중 하나인 낙동강살리기 사업의 경우 지난 10일 부산고법을 통해 국가재정법을 위반한 위법행위라는 것이 밝혀졌다"며 "이번 판결을 통해 4대강 사업의 불법과 위법이 분명해진만큼 막무가내식의 마무리는 포기하고 4대강을 살리는 길을 찾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불법과 부실, 부정 등으로 얼룩진 4대강 사업을 지금이라도 올바르게 되돌리고 책임자에 대한 법적, 정치적 심판과 향후 올바른 재자연화를 위한 약속을 확증해야 한다"며 자체 선정한 '4대강 추진·찬동 정치인 30명'의 명단을 공개했다.

News1 양동욱 기자

명단은 19대 총선 예비 후보등록자를 대상으로 한국언론재단의 카인즈, 포털사이트 등을 통해 '운하'와 '4대강'을 키워드로 지난 2007년부터 2011년까지 기사를 검색해 찬동하는 발언의 강도와 발언횟수, 사회적 지위 등을 기준으로 대학교수, 변호사 등 전문가와 파워블로거, 파워트위터리안 등이 심사해 선정했다고 단체는 밝혔다.

이들은 명단을 참여연대 총선유권자네트워크의 공식사이트인 '리멤버뎀(rememberthem.kr)'을 통해 유권자에게 공개하고 각 정당의 공천 결과 등에 따라 추가로 2차, 3차 명단을 작성해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또 이번에 발표한 명단을 각 정당에 보내 명단에 포함된 예비후보들이 공천을 받지 않도록 할 방침이다.

이들은 "4대강에 대해 큰 죄가 있는 정치인은 스스로 정치를 그만두겠다고 선언했어야 한다"며 "만약 각 정단에서 명단에 포함된 후보들을 공천한다면 시민사회와 함께 그들을 우리 사회에서 격리시키고 추방하도록 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들은 총선이 끝나면 '4대강 사업 진상 조사위원회'를 구성해 4대강 사업에 대한 전면적인 국정조사와 청문회를 진행할 것을 요구하고4대강 사업의 원천적인 재검토를 통해 향후 재자연화를 위한 구체적인 계획을 수립할 것을 촉구하기도 했다.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