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단독] 양산 욕설시위 주도자도 김건희 여사가 취임식 초청

등록 :2022-08-19 05:00 수정 :2022-08-19 09:49 배지현 기자 


극우 유튜버·채널 30여명 윤 대통령 취임식 초청

가세연·이봉규티브이·너알아티브이 등 “여사님” 추천


윤석열 대통령이 부인 김건희 여사와 1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20대 대통령 취임식에 입장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이 부인 김건희 여사와 1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20대 대통령 취임식에 입장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지난 5월10일 국회에서 열린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에 극우 유튜버 및 채널 관계자 30여명이 대거 초청된 것으로 확인됐다.


18일 <한겨레>가 확보한 대통령 취임식 초청자 명단을 보면, 이봉규티브이(TV), 시사창고, 시사파이터, 너알아티브이, 짝찌티브이, 애국순찰팀, 가로세로연구소, 자유청년연합, 정의구현박완석의 관계자들이 “여사님” 추천으로 대통령 취임식에 초청됐다. 윤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초대했다는 얘기다. 추천인이 적시되지 않은 이들까지 포함하면 명단에서 확인되는 유튜버 수는 30여명이다.


이들이 운영하는 채널에서는 ‘수상한 좌익세력 움직임 포착’, ‘이준석 수사 탄력받는다’, ‘문재인 망했다, 중앙지검 몽둥이 들었다’는 제목의 콘텐츠를 방송했다. 야권을 강도 높게 비방하는 내용이 다수다. 강승규 대통령실 시민사회수석은 지난 5일 이봉규티브이에 출연해 윤 대통령이 휴가 중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을 만나지 않은 이유를 설명하기도 했다.


문재인 전 대통령이 살고 있는 ‘평산마을 시위’를 주도한 극우 유튜버 안정권씨와 대통령실에 근무했던 안씨의 누나도 초청자 명단에서 ‘여사 추천’으로 분류됐다. 자칭 ‘극우 대통령’인 안씨는 원래 운영하던 채널인 ‘지제트에스에스(GZSS) 티브이’와 ‘지제트에스에스팀’이 야권을 향한 극단적 혐오 발언으로 영구 폐쇄된 전력이 있다.


또 자유통일당, 이승만건국대통령기념사업회, 자유청년연합, 자유일보 주필도 ‘여사 추천’으로 취임식에 초청됐다. 문재인 전 대통령 지지 세력이었다가 대선 국면에서 이재명 후보에 반대하며 윤석열 후보를 지지했던 깨어 있는시민연대당 관계자들도 취임식에 초청받았다.


윤 대통령과 오랜 친분을 유지하며 자녀의 대통령실 근무로 입길에 올랐던 오랜 지인들도 취임식에 초청됐다. 강원도 동해에서 전기공사 업체를 운영하는 황아무개씨는 ‘여사 추천’으로, 강원도 강릉의 한 통신설비업체 대표이자 전 강릉시선거관리위원이었던 우아무개씨는 ‘대통령 추천’으로 취임식에 초청됐다. 황씨의 아들은 시민사회수석실의 행정관으로 근무 중이고, 우씨 아들은 대통령실 행정요원으로 근무하다 사적 채용 논란이 일자 사직했다.


윤 대통령 취임식에 김건희 여사와 관련된 부적절 인사들이 초청된 사실이 드러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한겨레>는 지난 16일, 김 여사의 어머니 최아무개씨가 2013년 경기 성남시 도촌동 땅을 사들이는 과정에서 통장 잔고증명서를 위조한 혐의로 최씨와 함께 유죄를 선고받은 김아무개씨가 김 여사 추천으로 취임식에 초청됐다고 보도했다. 김 여사가 연루된 주가조작 의혹 업체인 도이치모터스의 권오수 전 회장의 아들 권혁민 대표 외에도 권 전 회장 부인 안아무개씨, 부사장 오아무개씨도 초청된 사실이 명단에서 확인됐다.


배지현 기자 beep@hani.co.kr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