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www.youtube.com/watch?v=t2MAmkI4wuE

http://www.imbc.com/broad/tv/culture/straight/vod/


[스트레이트 91회] 대기업들이 가짜뉴스 돈줄 ?/ 회장님의 불법 왕국

2020-06-14 91회 방송일 2020-06-14회차 91회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91회 

1. ‘왜곡·혐오·막말’ 극우 유튜버 후원하는 대기업 광고

2. ‘불법 뒤범벅’ 수상레저 왕국...회장님은 누구?




1. ‘왜곡·혐오·막말’ 극우 유튜버 후원하는 대기업 광고


‘왜곡·혐오·막말’ 극우 유튜버 후원하는 대기업 광고

유튜브, ‘노란 딱지’ 강화? 극우 채널에 대기업 광고 수두룩

구글만 아는 광고 알고리즘.. 기업들 “AI 마음대로”  

 

2년 전 국회 국정 감사. 유튜브 가짜 뉴스에 붙는 광고가 도마 위에 올랐다. 독도가 일본 땅이라 주장하는 영상이나 5.18 광주 민주화운동이 북한 특수군의 소행이었다고 주장하는 영상에도 버젓이 국내 대기업들의 광고가 붙었다. 구글은 당시 “유튜브는 진실을 규명하는 입장에 있지 않다”는 대답을 내놨고, 논란은 더 확산됐다. 지난해 6월 구글은 이른바 ‘노란 딱지’ 정책을 대폭 강화했다. 선정적이거나 유해한 콘텐츠, 증오와 폭력을 조장하는 내용의 방송에 광고가 붙는 걸 더 철저히 차단하겠다는 것이었다.  

 

지금은 달라졌을까?  


스트레이트는 유명 유튜브 정치 채널들에 대기업 광고가 얼마나 붙는지 분석한 빅데이터 전문기관의 자료를 입수했다. 자료를 보면 유튜브의 ‘노란 딱지’ 정책 강화 이후에도 극우 채널들에 수많은 대기업 광고가 붙고 있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다. 직접 확인도 해봤다. 혐오·막말 영상에 붙은 대기업 광고는 수두룩했다. 대기업들이 여전히 ‘혐오·막말’ 극우 채널의 후원자 역할을 하고 있는 셈이다. 

 

“그럴 리가..” “우리는 몰랐다”  


기업 광고 담당자들은 ‘황당하다’는 반응이었다. 자신들이 유튜브에 제출한 광고 타깃 목록도 공개했다. 극우 채널들에 광고가 붙을 이유가 없어 보였다. 구글은 인공지능, AI를 이용해 영상에 광고를 붙인다. 기업들은 구글의 이 ‘AI 알고리즘’에 문제가 있다고 이구동성으로 지적했다. 광고주의 의도와 달리 엉뚱한 영상에 광고가 붙는 사례는 부지기수였다. 이유는 알 수 없다. 말 그대로 ‘AI 맘대로’다. 


유튜브 광고를 둘러싼 논란은 비단 우리나라만의 문제가 아니다. 미국에선 이미 글로벌 기업들의 ‘유튜브 광고 보이콧’까지 벌어졌다. 이에 대한 구글의 대응은 국내와는 달랐다. 지난주 ‘슈퍼챗 돈벌이’ 실태 보도에 이은 2탄, 이번 방송에선 극우 유튜브 채널에 붙는 대기업 광고를 집중 조명한다. 




2. ‘불법 뒤범벅’ 수상레저 왕국...회장님은 누구?


‘불법 뒤범벅’ 수상레저 왕국...회장님은 누구?

회사 대표들은 줄줄이 전과자...하지만 회장님은... 

M&A 대부 권성문 전 KTB 투자증권 회장이 세운 수상레저타운 

각종 불법으로 인허가 취소 위기... 


 권성문 회장 음성 녹취 입수 

“허가 안 내주는 공무원 집에 화염병이라도 던져라” 


북한강변에 위치한 대형 수상레저 타운, 둘레길, 수영장 바비큐장, 카페...모두가 불법시설로 판정받았다. 회사 대표들은 줄줄이 불법시설물 유지 혐의로 고발돼 전과자가 되거나 될 처지에 놓여있다. 왜 이런 일이 벌어지고 있을까? 


 스트레이트 취재진을 만난 수상레저업체 대표들은, 대표이사는 사실상 바지사장이었을 뿐, 회사 경영은 지주회사의 대주주인 권성문 전 KTB 투자증권 회장이 주도했다고 밝혀왔다. 대표들은 불법시설물로 지적받은 사실을 보고해도 회장에게서 무조건 합법화 시키라는 지시가 내려왔다고 증언했다. 


스트레이트 취재진은 시설물 허가를 받아내기 위해 권성문 회장이 계열사 대표에게 담당 공무원을 폭행, 협박하라고 지시하는 녹취파일도 확보했다. 


권성문 회장측은 모든 의혹은 자신들의 사익을 채우려다 무산되자 회사에 앙심을 품은 전직 대표들의 음해라고 반박했다. 그리고 전직 대표들이 해사행위, 불법행위를 해왔다며 그 증거들을 모아 경찰에 고소했다. 


국내 M&A 업계의 대부로 불리며 KTB 투자증권 회장을 지냈던 권성문 회장은 지난 2018년 KTB에서 물러난 뒤 야심차게 수상레저, 관광 종합그룹을 세웠다. 하지만 그룹의 중심인 북한강변 수상레저 타운이 각종 불법으로 흔들리면서 큰 타격을 받고 있는데...스트레이트가 그 배경을 추적했다.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