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v.media.daum.net/v/20171020201056150?s=tv_news


'신고리 5·6호기 재개' 결론났지만..'탈원전'도 탄력

조택수 입력 2017.10.20 20:10 수정 2017.10.20 20:59 


[앵커]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가 중단된 원전 건설공사를 재개하라는 권고안을 정부에 제출했습니다. 사회 갈등관리의 새로운 모델을 세우겠다는 목표로 지난 7월 활동을 시작한 이후 89일 만입니다. 시민 참여단의 최종 투표에서 건설을 재개가 중단보다 19%p 많았습니다. 하지만 원자력 발전을 줄여야 한다는 의견이 절반을 넘어서 이 역시 권고안에 들어갔습니다. 공사가 이미 진행된 원전은 지어야 하지만 정부의 탈원전 정책도 계속되어야 한다는 판단입니다.


먼저 조택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신고리 공론화위원회의 최종 발표 직전에 있었던 일반 여론조사 결과에서는 건설 재개와 중단 의견이 박빙의 차이를 보였습니다.


하지만 오늘(20일) 최종 결과는 예상을 빗나갔습니다.


공론화위는 지난 주말 시민참여단 합숙토론을 마친 뒤 마지막 의견조사를 하며 건설재개와 중단을 양자택일로 물었습니다.


그 결과 건설 재개는 59,5%, 중단은 40.5%로 19%p나 차이가 벌어졌습니다.


[김지형/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 위원장 : 오차범위는 95% 신뢰수준에서 ±3.6% 포인트로 산출됐습니다. 오차범위를 벗어나서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를 보였다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연령과 지역별로는 40대와 호남, 제주지역을 제외하고는 고르게 건설재개 의견이 많았습니다.


반면, 에너지 정책에 대해서는 원자력발전을 축소해야 한다는 비율이 유지 또는 확대보다 압도적으로 많았습니다.


[김지형/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 위원장 : 원자력 발전을 축소하는 방향으로 에너지 정책 결정을 할 것을 정부에 권고합니다.]


공론화 위원회는 이런 내용을 담은 권고안을 발표 직후 국무총리에게 전달했습니다.


정부도 위원회의 권고를 존중한다고 밝혔습니다. 오는 24일에는 권고안을 국무회의에서 의결할 계획입니다.


이후 한국수력원자력이 건설 재개를 통보하면 원자력안전위원회는 현장 안정성 확인절차를 거쳐 공사 재개를 최종승인할 예정입니다.


(영상취재 : 박세준, 영상편집 : 박수민)



Posted by civ2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