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www.nocutnews.co.kr/news/5044915


남북 "11월말에 철도·도로 연결 착공식"…곧 장성급군사회담도 개최

CBS노컷뉴스 도성해 기자/공동취재단 2018-10-15 15:39 


남북이 15일 오전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9월 평양공동선언 이행방안 협의를 위한 고위급회담을 개최한 가운데 우리측 수석대표인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 북측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등 남북 대표단이 악수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남북은 15일 판문점에서 고위급회담을 열어 '9월 평양공동선언' 이행을 위한 구체적인 실천방안을 담은 7개항의 공동보도문을 채택했다. 


남북은 우선 장성급군사회담을 빠른 시일안에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군사회담에서는 판문점 군사분야 이행 합의서에 따라 비무장지대를 비롯한 대치지역에서의 군사적 적대관계 종식 문제와 남북군사공동위원회 구성과 운영 문제가 논의될 예정이다.


관심을 모았던 남북한 철도·도로 연결과 현대화를 위한 착공식은 11월에서 12월 초 사이에 개최하기로 했다. 


이에 필요한 철도 현지 공동조사는 경의선은 이달 하순, 동해선은 11월초부터 착수하기로 했다.


남북은 또 이달 말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남북 체육회담을 열어 2020년 하계올림픽경기대회 공동 진출과 2032년 하계올림픽 남북공동개최 문제를 협의하기로 했다.


이와함께 남북은 금강산 지역 이산가족 면회소 복구와 화상상봉, 영상편지 교환 문제 등을 논의할 적십자회담을 11월 중에 금강산에서 진행하기로 했다. 이산가족 면회소 시설 개보수 공사 착수에 필요한 문제도 적십자회담에서 논의된다.


산림과 보건 협력을 위한 실무 회담 일정도 윤곽이 잡혔다. 


남북은 소나무 재선충 방제와 양묘장 현대화, 자연 생태계의 보호·복원을 위한 '산림협력 분과회담'을 오는 22일 공동연락사무소에서 진행하기로 했다. 


전염성 질병 유입과 확산 방지를 위한 '보건의료 분과회담'도 이달 하순 공동연락사무소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와함께 남북은 북측 예술단의 남측 지역 공연과 이에 필요한 실무적인 문제들을 빠른 시일안에 협의해 추진하기로 했다.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