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encykorea.aks.ac.kr/Contents/Item/E0030934


송양(松讓)

1996년 이현혜


동가강 유역에 있었던 비류국의 왕.


비류국을 다물국(多勿國) 또는 다물도(多勿都)라 표기함에 따라 송양은 다물후(多勿侯)로 표기되기도 하였다.


그는 주몽(朱蒙)이 찾아오자, 그가 여러 해 동안 그곳에서 왕노릇을 해온 점과 땅이 비좁아 두 임금을 용납하기 어렵다는 점을 들어 주몽더러 부용(附庸)하기를 권하였다.


그러나 주몽은 이에 불응하고 활쏘기로 겨루어 승리함으로써 송양은 이듬해에 고구려에 항복하였다 한다. 이 사실은 송양이 고구려에 앞서 동가강 유역의 지배자로 군림하였으나, 고구려 주몽에게 그 지배권을 상실하였음을 말해주는 것이라 하겠다.


또 ‘양’의 음이 고구려 5부의 하나인 소노(消奴)와 유사함을 근거로 하여 고구려의 왕실 교체가 소노부에서 계루부(桂婁部)로 전이(轉移)됨을 말해주는 것이라고 추정하기도 한다. 그의 딸은 유리왕의 비가 되었다 한다.



참고문헌


삼국사기(三國史記)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