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blog.naver.com/ejw0255/60020858844
         http://k.daum.net/qna/openknowledge/view.html?qid=2e4Tg

백제 5방성에 대하여

근대 이전에는 성곽이 매우 중요했다. 그때의 전투는 성을  위주로 한 것이었다. 성이 무너지면 그 지역은 침략자의 차지가 되고 빼앗기면 죽거나 도망쳐야 했다. 백제는 사비천도 이후 부터 지방을 5방- 37군- 200성으로 나누어 통치하였다. 백제5방성의 위치와 규모는 주서나 한원에 그 설명이 나와 있다. 방성의 규모는 동방성은 方1里, 서방성은 方200步, 중방성은 方150步, 남방성은 方130步, 북방성은 方1里半으로 돼 있다. 방성은 표고 250m전후의 험한 산에 위치하되 450m를 넘지 않는다. 
 
방성의 규모는 동방성, 서방성, 중방성, 남방성의 차례이며 북방성은 크기와 상관없이 수도관할의 위치로 가장 중요하다고 볼 것이다.

1.북방성의 위치

북방성은 공주지역에 있었던게 확실하다. 북방성은 의자왕과 함께 항복하였다.
 
2. 동방성의 위치
 
동방성은 충남 논산의 은진지역으로 파악된다. 매화산(355m) 정상부에 있는 매화산성은 전체 성의 둘레가 1550m로 翰苑(한원)에 나와 있는 1656m와 근접한다. 이 산성은 다듬은 성돌로 성벽을 쌓아 올렸고, 성문은 출입이 편리한 곳보다는 방어에 유리한 곳에 자리하며, 성의 평면형태는 삼태기식으로 백제 방성의 조건과 잘 부합되고 있다. 동방성은 황산벌전투에참전하였다.
 
3.. 서방성의 위치
 
서방성은 그 위치가 분명하지 않다.  흑치상지와 그 예하세력이 임존성에서 백제부흥운동을 하였는데 이 임존성이 서방성이었을 것으로 추정되며 지금까지  임존성은 예산군 대흥면 상중리의 봉수산성으로 추측되어 왔다.   그러나 서정석선생은 봉수산성을 통일신라시대의 산성이라 하여  홍성군 장곡면 산성리의 학성산성( 성재산: 212m,  둘레 1156m) 을 실제 백제 당시의 임존성이자 백제 서방성의 治所(치소)로 보고 있다.신라의 백제옛땅에 대한 지배정책의 일환으로 부흥운동의 거점이었던  임존성이 임성군으로 강등당하면서 임존성은 예산 대흥의 봉수산성으로 옮겨 간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서방성은 흑치상지가 주축이 되어 백제부흥운동시에 중심거점으로 기능하였다.
 
4. 중방성의 위치
 
중방성은 수도에서 남쪽으로 260리 떨어진 현재의전북 정읍시 고부면에 있었다고 대부분의 연구자들이 인정하고 있다.  중방성은 백제부흥운동시에 복신과 도침이 의자왕의 아들인   풍을 왕으로 모시고 나당연합군에 맞서던 곳으로서 중국측은 주류성(周留城), 신라측에서는 두량윤성(豆良尹城) ,두릉윤성(豆陵尹城), 두솔성(豆率城) ,일본서기에는 주유성(州柔城),등으로 그 명칭이 서로 다르게 나온다.  그것은 언어가 서로 다른 나라사이에서  그 부르고 듣는 차이가 나타난 결과로 보이며 주류와 두릉윤등은 그 어감이 비슷한게 사실이다. 그리고 고사비성이라는 명칭은 고사부리(혹은 고사비)지역을 관할하는 성이기에 그렇게 부른 듯 하다.  한편 , 중방성의  정확한 위치는 확인되지 않고 있는데 정읍 영원면의 금사동산성 (최고높이 200m, 둘레 2365)이 주변에 있는 고분군과 석탑군등과 연계되어 추측될 뿐이다.
 
5. 남방성의 위치
("문안식,이대석 공저 : 한국고대의 지방사회 영산강유역의 역사와 문화를 중심으로" 에서 주로 인용함.)

남방성은 전남 장성의 구지하성또는 전북 남원으로   양분되어 연구되고 있다. 남원이 신라 5小京의 하나가 된 것으로 보아 남원이 남방성이 아니었다는 추정을 해 본다. 그 이유는  정복하면 정복된 곳의 격을 떨어뜨리고 분할 통치하거나 거점을 옮기는게 보통이기 때문이다.  남방성은 백제말이나 부흥운동시에 드러난 움직임이 없으나 지금의 전남지방을 관할한 것으로 보여진다. 전남의 중심세력은 나주였으나  그곳은 후백제에도 굴하지 않을 만큼 백제의 직접지배에 벗어나 있었다. 그러므로 백제는 토착세력의 중심지가 아닌 그 외곽으로서 내륙교통의 중심지인 장성의 진원지방에 남방의 치소를 두고 전남을 다스린 것으로 보인다. 구지하성은 수도 부여에서 육로나 수로를 통하여 연결이 쉬웠는데 수도 부여에서 영암 시종의 남해만 부근에서 정박한 후, 소형의 선박을 갈아 타고서 영산강 수로를통하여 장성 진원에 손쉽게 도달할 수 있었다.
 
6. 백제는 북쪽에 북방성과 서방성을 배치하여 고구려에 대한 방어를, 그리고 동쪽에는 동방성과 남방성을 배치하여 신라에 대한 방어를 준비한것으로 보인다.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