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ko.history.wikia.com/wiki/%EB%B3%80%ED%95%9C

변한   

변한(弁韓), 불한, 본한, 반한 또는 변진(弁辰)은 한반도 남부에 있던 삼한(三韓)의 하나이다. 지금의 경상북도 일부 및 경상남도 지역으로, 남해에 접하고, 서쪽은 마한(馬韓), 동쪽은 진한(辰韓)에 접해 있었다. 《삼국지》 〈위서〉동이전에 의하면 12개국이 있었다고 전하며, 나중에 구야국을 중심으로 가야로 발전했다.[1]

역사 
《삼국지》에 따르면 변진(변한)은 진한과 잡거(雜居)하였다고 한다. 언어나 법속 등이 모두 진한과 비슷하여 특별히 구분되지 않았다고 하며, 제사지내는 풍습만 약간의 차이를 보였다. 고고학 발굴 결과에서도 변한과 진한 사이의 결정적인 차이점은 발견되지 않았다.[2] 낙동강 하구 지역에서 양질의 철이 생산되었기 때문에 삼한과 동예(東濊), 왜(倭), 한군현 등에 수출하였다. 또한 철을 화폐로 사용하였다.

일반적으로 변한 지역의 소국들은 가야 연맹을 이루는 소국들로 발전하였다고 보고 있다.

변한 12개국
이하의 위치 비정은 이병도설 을 중심으로 일부 고쳤음

미리미동국(彌離彌凍國) : 현재의 밀양시 일대
고자미동국(古資彌凍國) :현재의 고성군 일대
고순시국(古淳是國):미상. 천관우는 사천시일대로 비정했다.
반로국(半路國) : 현재의 고령군 일대. 반파국(伴跛國)의 오기이다.
악노국(樂奴國) :하동군 악양면.
군미국(軍彌國) :사천군 곤양면과 곤명면일대.
미오야마국(彌烏邪馬國) : 현재의 마창진지역, 이후의 골포국. 이병도는 고령군으로 비정했지만 이지역은 반파국의 땅이다.
감로국(甘路國) :현재의 김천시 개령면- 이지역은 삼국사기에 진한으로 표기되고 일찌감치 신라 영역에 편입되었다.
구야국(狗邪國) :나중의 금관가야
주조마국(走漕馬國) : 현재의 김천시 조마면
안야국(安邪國) : 현재의 함안군 일대. 아라가야가 일어선 곳이다
독로국(瀆盧國) :현재의 부산광역시 옛 동래군지역.

주석
1. 《지도로 보는 한국사》, 김용만,김준수 지음, 수막새,43쪽(삼한의 성장)
2. 한국민족문화대백과 변한 항목


 
Posted by civ2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