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v.media.daum.net/v/20171228205511180?s=tv_news


교육부, '왜곡된 여론조사' 몰랐나, 모른 척했나?

오해정 입력 2017.12.28 20:55 수정 2017.12.28 23:00 


[뉴스데스크] ◀ 앵커 ▶


그러면 방금 리포트를 했던 오해정 기자에게 두 가지만 더 보충 질문하겠습니다.


오 기자, 교육부가 문제 같은데 어떻게 저런 허술한 조사를 할 수가 있었죠?


◀ 기자 ▶


보시다시피 교육부는 한 사람이 다른 의견을 계속해서 올리거나 여러 사람이 같은 의견을 복사해서 붙여도 잡아내지 못했습니다.


결국 대표성이 전혀 없는 조사를 근거로 국정 역사교과서 혼용을 추진한 건데요.


교육부가 왜곡된 조사라는 점을 몰랐던 것인지 모른 척한 것인지 철저한 조사가 필요해 보입니다.


◀ 앵커 ▶


조사는 해봐야 될 텐데 저렇게 엉터리 조사까지 했었는데 결국 역사 교과서는 폐기됐고 그런데 후유증은 꽤 있는 것 같아요.


◀ 기자 ▶


네, 그렇습니다.


시국선언을 하면서 반대했던 교사들은 검찰에 고발됐고요.


대구 문명고에서는 학부모들이 이 교과서를 사용할 수 없다며 소송을 내기도 했습니다.


◀ 앵커 ▶


그랬죠.


◀ 기자 ▶


이 국정 역사교과서에 책정된 예산만 42억 원이 넘는데요.


◀ 앵커 ▶


42억 원이요?


◀ 기자 ▶


왜곡된 여론 조사로 무리하게 정책을 추진하다 국론만 분열시킨 대표적인 사례로 남을 것 같습니다.


◀ 앵커 ▶


그렇군요.


오 기자, 잘 들었습니다.


오해정기자 (why@mbc.co.kr)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