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200502171645865


통합당 "김정은 관련 단순 해프닝 치부 안돼"..태영호엔 '침묵'

한주홍 입력 2020.05.02. 17:16 


"김정은 건재, 北 리스크 대비책 마련해야"

자당 태영호 '신변이상설' 제기엔 묵묵부답


[서울=뉴시스] 북한 조선중앙TV가 2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평안남도 순천에 있는 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했다고 보도하고 있다. (사진=조선중앙TV 캡처) 2020.05.02.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북한 조선중앙TV가 2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평안남도 순천에 있는 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했다고 보도하고 있다. (사진=조선중앙TV 캡처) 2020.05.02.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한주홍 기자 = 미래통합당은 2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일 만에 공개활동을 재개한 데 대해 "정부와 정보기관에 대한 국민적 신뢰를 다잡는 계기로 삼고 반복되는 북한 리스크에 대한 대비책 마련에도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김성원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정부는 김 위원장과 관련된 일련의 과정들을 단순한 해프닝으로 치부해서는 안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대변인은 "그동안 국내외에서 제기된 다양한 분석과 추측, 그리고 증시 하락 등 경제에 미친 영향은 우리가 얼마나 북한 리스크에 취약한지를 방증했다"며 "향후 북한이 이런 행보를 반복해 자신들의 의도대로 대외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전략적으로 이용할 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통합당은 자당 소속 탈북민 출신 태영호 당선인이 언론 인터뷰 등을 통해 김 위원장의 신변이상설을 제기한 데 대한 입장은 밝히지 않았다.


태 당선인은 지난달 28일 미국 CNN 방송에 출연해 "한 가지 분명한 건 김 위원장이 스스로 일어서거나 제대로 걷지 못하는 상태라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조선중앙통신은 김 위원장이 1일 평안남도 순천의 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20일 만에 공개석상에 모습을 드러내 건재함을 과시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