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cafe.daum.net/alhc/51q2/3614
* 원제는 "고구려 인구에 대해 몇가지만"

고구려 인구 

고구려 인구는 많은 연구자들이 관심갖는 분야의 하나입니다. 고구려 인구에 대해 여러가지 주장이 나올 수가 있지요. 다양한 사료들이 있으니까요. 
 
무엇보다 삼국지 동이전에 고구려 초기인구가 3만호에 불과했다는 기록이 눈에 띄입니다. 삼국지 동이전에 부여의 인구가 8만호라고 기록되어 있는데, 3세기말 고구려 인구가 3만호라고 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보아야지요. 당시 고구려와 위나라와 관계가 나빴고, 부여가 위나라와 우호적이었기에 부여를 더 과장해서 보거나, 고구려를 줄여서 보았다. 또는 고구려 인구는 고구려 수도의 인구만을 기록한 것이다 등등 여러가지 논란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런데 프랑스에 계시는 이옥 선생님은 예전에 고구려 인구를 3만호를 기준으로 해서 인구증가율을 계산하여, 고구려 말기의 인구를 적게 계산했던 적이 있었습니다. (고구려의 인구에 대하여 라는 논문이 있는데, 지금 집이라서 보지 못해서 정확한 수치는 제시할 수 없지만) 그런데 문제는 인구의 자연증가율로 고구려 인구를 계산하는 것이 잘못되었다는 것이지요. 고구려가 중간에 주변국을 통합하여 인구가 늘어난 것은 전혀 고려할 수 없으니까요. 

그럼 고구려 인구를 기록한 삼국사기나 삼국유사의 자료에서 어느 것을 택할 것이냐는 문제는 어떻게 해야 될까요. 연구자의 개인마다 다를 수 있습니다. 어떤 연구자는 고려시대 인구를 예를 들어 삼국시대 인구가 고려초기보다 많아서야 되겠느냐는 논리를 펼치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러한 논리는 많은 비판을 받을 수 있겠지요. 삼국시대 영토가 고려와 다르기 때문이니가요. 

그럼 김기섭 님의 백제 인구에 대한 연구(근초고왕과 백제 라는 책에 수록된 것으로 기억)나 최근의 엄기표 님의 백제사에 대한 책에서 인구를 계산할 때 사용한 방법을 하나 택해보지요. 

일반적으로 1국의 군대의 숫자는 대략 20명당 1명이라고 합니다. 이를 근거로 백제의 인구는 4만-5만 * 20 = 80-100만 명이라는 주장을 펼치기도 합니다. 자. 그럼 고구려 인구도 마찬가지로 고구려 후기에 가용한 군사의 숫자를 토대로 전체 인구를 계산해 볼 수 있지 않을까요. 

흔히 고구려 말기의 인구를 정하는 방법의 하나로, 당나라가 파악한 고구려 호수 69만 5천호를 기준점으로 제시하곤 합니다. 중국학자들은 여기서 호를 구라고 해석하여 고구려 말기의 인구를 약 70만이라고 주장하기도 합니다. 그래서 20만이 당에 끌려가고(2만 8천호라는 기록을 토대로 20만이 나온 것인데, 막상 전체 인구는 호와 구를 교묘하게 바꾸어 고구려 인구를 적게 보려고 하지요), 또 기타 유민들이 당으로 왔으니, 고구려는 당이 계승했다는 식의 논리를 펼치기도 합니다. 그런데 문제는 겨우 70만에 불과한 고구려에게 113만 대군이 패했고, 당나라가 50만, 100만 대군을 계속 동원해서 공격할 만큼 그 70만 고구려인이 일당백이었느냐는 것이지요. 

69만 5천호에서 호를 몇명으로 보는냐는 문제도 5명설이 가장 유력하지만, 이것도 추정인 만큼 정확한 것은 아닙니다. 흔히 5명으로 계산하여 고구려 인구를 350만으로 보면 별 무리가 없어 보이지만, 일부 연구자들이 고려시대 보다 인구가 많다는 이유로 이를 부정하기도 합니다. 앞서 이 부분은 비판했으니 다시 중복인 셈이군요. 

그래서 백제 인구를 계산하는 방법, 즉 고구려 군사의 숫자로 고구려 인구를 추정하는 방법이 그래도 좀 믿을만하다는 것이 되겠지요. 

고구려 말기에 고구려 군대의 숫자는 대략 30만으로 보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그것은 발해인의 입으로, 또 최영전에 등장한 기록 등등에서 확인되며, 실제로 수, 당과 전쟁을 할때에 고구려 군대를 추정해보면 30만 이상으로 계산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본다면 고구려 말기의 고구려 인구는 약 600만이 됩니다. 

다만 후기 고구려는 거란이나 말갈, 실위 등의 족속을 이용하면 고구려가 동원할 수 있는 군대의 숫자는 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보기 때문에, 고구려 말기의 고구려 군대의 숫자를 50만이라고 본다고 하더라도 그것이 꼭 고구려 전체 인구와 같다고 단정할 수는 없습니다. 군대의 숫자로 고구려 전체 인구를 확정적으로 말할 수는 없는 것이며, 다만 가장 근접한 추산 방법이라고 보는 것이지요. 

고구려 인구가 600만설은 좀 더 부연하려면, 다른 측면에서 연구가 되야 합니다. 예를 들면 인구의 숫자와 그 나라의 유물을 만드는데 들어가는 연인원을 비교하는 방법입니다. 수백개에 이르는 고구려 성에 대한 축성인원, 무덤의 축조 인원 등에 대한 연구로 새로운 돌파구를 만들어 낼 수도 있겠지요. 고구려 지방의 도성에 대한 연구 등 고구려 지방사 연구가 활성화되면 앞으로 이 문제는 좀 더 자세히 규명이 되겠지요. 아직은 누구든지 100% 자신할 수 있는 숫자를 제시하기는 어려운 실정입니다. 

다만, 나는 고구려 인구를 후기에는 500만 정도로 보고 있습니다.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