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media.daum.net/politics/administration/newsview?newsid=20140930104511812

신안 홍도서 유람선 좌초..세월호보다 더 오래된 선박
아시아경제 | 조슬기나 | 입력 2014.09.30 10:45 | 수정 2014.09.30 10:59

30일 오전 9시13분쯤 전라남도 신안군 흑산면 홍도선착장 200m 앞 선착장서 유람선 홍도 바캉스호가 좌초됐으나 승객과 승무원 등 탑승자 109명은 전원 구조됐다.

해양수산부와 목포해양경찰청에 따르면 홍도 바캉스호에는 관광객 104명, 승무원 5명 등 총 109명이 탑승해 있었다. 홍도항을 한바퀴 도는 171t급 유람선인 이 배는 이날 오전 7시30분쯤 관광객을 태우고 유람하던 중 좌초됐다.

탑승객 전원은 승무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과 마을 어선에 의해 9시30분께 무사히 구조됐으며 10시 현재 선착장에서 대기 중이다.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승무원 5명은 선박의 침수, 파공 여부 등 사고원인을 확인하기 위해 선내에 대기하고 있다.

홍도 바캉스호는 암초에 부딪힌 후 좌초된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인명구조 후 기름유출 등 2차 피해를 막기 위해 임시조치를 취한 후, 사고선박을 예인해 홍도항 공사바지선에 계류한 상태다.

해경 관계자는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며 "남아있는 선원들에 대한 안전도 확보한 상태로 추가적인 구조작업을 곧 진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홍도바캉스호는 1987년 건조돼 일본에서 수입된 중고선으로 지난 4월 침몰된 세월호(선령 21년)보다 낡은 노후선이다.



 
Posted by civ2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