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836813&&cid=42933&categoryId=42933

장성유지[ 長城遺址 ]
김진광 북국발해탐험, 박문사, 2012.6.17

장성유지(長城遺址)은 화룡·용정 두 시와 연길시의 북부 산지까지 구불구불하게 이어진다. 토석혼축으로 대부분의 구간은 산등성이 또는 산등성이 한 편에 축조되었는데 일부 구간에서는 산봉우리·계곡과 하천을 지난다. 장성은 활모양인데 고대 해란강과 부르하통하 분지를 지키는 군사건축시설이라고 생각된다. 현재까지의 조사 상황에 근거하여 보면, 장성은 아래와 같은 지역을 지나간다.

청차관변장 전경(서→동)
 
 
청차관변장 돈대(서→동)                                변장 내부 해자(동→서)

 
청차관변장 외부(동→서)                                청차관변장(동→서)

장성은 화룡시(和龍市) 팔가자진(八家子鎭) 풍산(豊産)에서 시작하여 화룡시(和龍市) 서성향(西城鄕)의 명암(明岩), 용문향(龍門鄕)의 아동(亞東)·용문(龍門), 용정시(龍井市) 세린하향(細鱗河鄕)의 장성(長城)·일신(日新)·문화(文化)·소북(小北), 도원향(桃源鄕)의 대기(大箕)·염명(廉明)·관도(官道)·관선(官船), 동불향(銅佛鄕)의 사수(泗水), 조양향鄕(朝陽鄕)의 석산(石山), 팔도향(八道鄕)의 호조(互助)·쌍봉(雙鳳), 연길시(延吉市) 연집향(煙集鄕)의 평봉산(平峰山)·태암(台岩)·남계(南溪)·이민(利民), 흥안향(興安鄕)의 홍기(紅旗)·청차관(淸茶館)·광흥(光興), 용정시(龍井市) 장안진(長安鎭)의 마반(磨盤)을 거쳐 마지막으로 용정시(龍井市) 장안진(長安鎭) 계림북산(鷄林北山)에 이른다.

장성의 좌우 양측에는 수 십기의 돈대가 축조되어 있다. 일부는 현대의 측량표지대를 세워서 사용하고 있으나 대부분은 폐기되었다. 현재 발견된 곳은 유지 3곳이다. 첫 번째는 화룡시 아동촌 아동저수지 남쪽의 해란강 지류인 두도강 우안 대지에 있다. 남쪽은 두도(頭道)~장인강 도로가 있다. 도로 양쪽에는 높은 산들이 우뚝 솟아 있고, 동쪽은 넓게 펼쳐진 두도평원이 있다. 북쪽은 하천 협곡으로 지세가 험준하다. 유지는 토축으로 장방형이며 길이 1m, 너비 14m, 성벽 기단 너비는 6m, 윗부분의 너비 2m, 높이는 2.1m이다. 남벽에 구멍이 있는데 출입구로 생각된다. 두 번째는 연길시 연집향(煙集鄕) 평봉산(平峰山) 중턱의 대지에 있다. 돌로 축조했으며 장방형이다. 규모는 동서 길이 21m, 남북 너비 10m, 성벽의 너비 1m, 높이 0.5~1m이며, 중간에는 남북향의 성벽이 있어 유지를 두 구역으로 나눈다. 서벽 밖에는 동서 길이 8m, 남북 너비 6m의 건축지가 붙어 있다. 세 번째는 용정시 장안진(長安鎭) 계림촌(鷄林村) 북쪽 산 위에 있다. 석축이고 장방형이며 서남향이다. 규모는 길이 27~32m, 너비 18~20m이다. 성벽의 너비는 2m, 높이는 1~1.5m이다. 서남쪽 성벽에는 구멍이 있는데 너비가 4m로 출입구로 생각된다. 유지는 높은 곳에서 아래쪽을 내려보고 있어 해란강과 부르하통하 사이의 통로를 통제하고 있다.

이 유지 3곳의 규모와 위치한 지리적 환경으로 분석하면, 장성과 관련이 있는 군사시설(수보)로 생각된다. 장성의 왼쪽편에는 많은 고성들이 있다.

1. 발해 중경현덕부유지인 화룡시 서고성은 장성에서 동쪽으로 10㎞ 떨어져 있다.
2. 명암고성(明岩古城)은 장성에서 동쪽으로 1㎞ 떨어진 곳에 있다.
3. 화룡시 동고성(東古城)은 어떤 학자는 금나라 시기의 갈라로(曷懶路)의 치소였다고 생각하는데 장성에서 동남으로 15㎞ 떨어진 곳에 있다.
4. 대회둔고성(大灰屯古城)은 발해의 고성으로 장성에서 서쪽으로 2.5㎞ 떨어진 곳에 있다.
5. 사수(泗水) 발해 요금유지는 장성에서 남쪽으로 2.5㎞ 떨어져 있다.
6. 태암(台岩) 발해 요금고성은 장성에서 남쪽으로 1.5㎞ 떨어져 있다.
7. 남계(南溪) 발해고성은 장성부근에 있다.
8. 성자산산성(城子山山城)은 동하국행도남경유지(東夏國行都南京遺址)로 장성에서 북쪽으로 1㎞ 떨어져있고, 동쪽으로 2㎞ 되는 곳을 우회하여 지나간다.

장성의 조사는 아직 마무리되지 않아서 장성 양쪽이 어느 곳까지 연결되었는지는 분명하지 않다. 장성의 편년문제는 현재 다양한 견해가 있다. 어떤 학자는 장성이 서고성 주위까지 뻗어있으므로 당연히 발해장성이라고 하고, 어떤 학자는 장성이 성자산산성을 감싸고 있으므로 당연히 동하국의 장성이라고 하며, 또 어떤 학자는 동도성은 갈라로(曷懶路)의 치소였고 고구려가 일찍이 갈라전수구성(曷懶甸修九城)을 점령하였으므로, 아마도 고구려시기의 장성이라고 주장한다. 그러나 다양한 주장들은 모두 문헌과 고고학적 근거가 아직 부족하므로 좀더 심도있는 조사와 고증을 기대한다.


연변 고구려 장성 관련글
훈춘의 옛 장성 - 연변인터넷방송  http://tadream.tistory.com/12580 
고구려장성, 삼백리를 이은 천년의 물음표 - 김호림  http://tadream.tistory.com/12581 
평봉산 옛 장성은 고구려 장성? - 오마이뉴스  http://tadream.tistory.com/12582 
팔도땅의 옛 고구려 장성 - 오마이뉴스  http://tadream.tistory.com/12595
연변 고구려 장성 - 연우산악회  http://tadream.tistory.com/12604 
장성유지 [長城遺址] - 김진광  http://tadream.tistory.com/13103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