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encykorea.aks.ac.kr/Contents/Index?contents_id=E0057672

최진보산성 [崔陣堡山城]
집필자 임기환

중국 요령성(遼寧省) 철령시(鐵嶺市)에 있는 고구려의 산성.

[내용]

철령시에서 동남으로 20km 떨어진 범하(汎河)의 북쪽 강안에 위치하고 있는데, 남쪽으로 36km 거리에 무순(撫順)의 고이산성(高爾山城)이 있다.

산성이 자리잡은 지형은 최고봉이 해발 260m로 북쪽이 높고 남쪽이 낮으며, 동서로 3개의 계곡을 끼고 있다. 성벽은 산 능선을 따라 돌로 쌓았으며, 천연의 절벽을 효율적으로 이용하였다.

현재는 서북의 성벽이 잘 남아 있는데, 돌은 부분적으로 가공하였으나 크기는 일정치 않다. 높이는 2m 정도이며, 안쪽에는 너비 5∼8m의 마도(馬道)가 성벽을 따라 만들어져 있다. 성의 평면은 불규칙하며, 성벽의 전체 길이가 7km에 달하는 대형 산성이다.

성벽의 네 귀퉁이에는 흙으로 쌓은 각대(角臺)가 구축되어 있는데, 특히 동북의 각대는 크게 바깥으로 돌출되어 있어, 고이산성의 서북쪽 위성(衛城)과 유사하다. 성문은 북문과 남문 두 곳이 있다.

남문지의 동쪽은 산성에서 가장 낮은 지역으로 방어력을 높이기 위해 높이 12m, 길이 40m의 토루(土壘)를 계곡을 가로질러 구축하였는데, 이를 현재는 관문산(關門山)이라고 부른다.

성안의 경사면에는 고려갱(高麗坑)이라고 부르는 네모꼴과 노구솥 밑바닥모양의 흙구덩이[土坑]가 많다. 직경은 5∼10m 정도로 고르지 않지만, 깊이는 1m가 많다. 병사들의 거주지인 반지하식의 건물지로 추정된다. 성안에서는 고구려시대의 토기편과 기와편이 다수 채집되었다.

남문지에서 범하를 향하여 서남쪽에는 두도장(頭道墻)·이도장(二道墻)·고장자(高墻子)라고 부르는, 길이 약 2km에 달하는 3개의 토루가 각각 300∼400m의 간격을 두고 축조되어 있다.

토루의 북단은 성의 남문을 향하여 비스듬히 대하여 있고, 강과의 거리는 수십m밖에 되지 않는다. 이 토루가 산성의 방어용 건축인지 혹은 평지성인지, 아니면 후대의 축조물인지는 아직 알 수 없다.

최진보산성에서 서남으로 범하의 남쪽 강안에는 청룡산산성(靑龍山山城)이 있는데 성벽은 판축한 토성(土城)이며, 성벽의 길이는 2km 정도이다. 규모나 지리적 위치로 보아 최진보산성의 방위성으로 기능하였을 것이다.
 
[참고문헌]
『高句麗·渤海古城址硏究匯編』(王禹浪·王宏北 編, 哈爾賓出版社, 1994)
『高句麗の歷史と遺蹟』(田中俊明, 中央公論社, 1995)


관련글

최진보산성 목록  https://tadream.tistory.com/20262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