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v.media.daum.net/v/20180312205044991?s=tv_news#none


이명박 정부 '댓글 조작'에..현직 경찰 1800명 배치

김혜미 입력 2018.03.12 20:50 


[앵커]


댓글 조작은 앞서 보도한 군 사이버사령부만의 문제는 아닙니다. JTBC 취재진이 입수한 경찰 내부 문건에 따르면, 1800명이 넘는 현직 경찰이 댓글 조작을 담당하는 대응팀에 배치됐습니다. 총선과 대선을 한해 앞둔 2011년, 이명박 정부 시절의 얘기입니다. 정치개입에 동원된 경찰의 규모가 밝혀진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김혜미 기자입니다.


[기자]


2011년 경찰청 보안국에서 작성한 문건입니다.


이듬해 총선과 대선을 앞두고, 국정원과 군에서 댓글 공작이 본격화된 시기입니다.


인터넷에서 안보 관련 왜곡된 정보가 유포되는 것을 막기 위해 경찰의 대응체계를 강화하겠다는 내용입니다.


보안사이버수사대장을 중심으로 팀을 세 개로 나눠 조직적으로 운영됐습니다.


대응글을 올리는 현장 대응팀에만 1800명이 넘는 경찰이 배치된 것으로 나와 있습니다.


경찰이 대응 댓글을 위해 23개 보수단체의 지원을 받으려했다는 내용도 담겨있습니다.


여기에는 4만 명의 회원을 가진 노노데모와 보수논객의 팬카페 등이 포함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경찰청은 오늘(12일) 과거 정부에서 경찰이 댓글 조작을 행한 구체적 정황을 파악했다며, 특별수사단을 구성해 본격 수사에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영상디자인 : 최수진)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