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v.media.daum.net/v/20180515201956333?s=tv_news


"문 총장, 의혹 연루 검찰간부 보호하려 지휘권 행사" 의혹도

이지혜 입력 2018.05.15 20:19 


[앵커]


그런데 문무일 검찰총장이 수사 지휘권을 행사한 것은 대검 고위 간부에 대한 수사를 막기 위해서라는 검찰 내부의 주장도 나오고 있습니다. 문 총장이 권성동 의원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에 난색을 나타낸 것도 결국 이 때문이라는 것입니다.


어떤 내용인지 이지혜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강원랜드 수사단은 권성동 의원 수사에 대한 외압 의혹에 검찰 고위 간부가 연루된 정황을 포착했습니다.


그런데 문무일 검찰총장이 해당 간부를 재판에 넘기는 것은 물론, 권 의원에 대한 영장 청구도 받아들이지 않았다는 겁니다.


그 대신 가칭 '전문 자문단'에게 권 의원 구속영장 청구 등에 대한 심의를 받아 처리하라고 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검찰의 한 관계자는 "문 총장이 권 의원 영장과 대검 간부에 대한 수사와 기소를 막으려다 발생한 일" 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특히 수사단은 권 의원의 수사 외압 과정에서 대검의 A 검사장이 연루됐다고 의심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와 관련해 수사단은 해당 검사장과 권 의원 간의 전화 통화 내역을 확보하고, 관련 조사도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당 검사장은 지난 3월 15일 수사단이 반부패부 압수수색을 시도하자 강한 불만을 드러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영상디자인 : 이창환)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