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201231163649597


검찰, 전두환 추징금 21억 더 찾아냈다..아직 970억 남아

류석우 기자 입력 2020. 12. 31. 16:36 


올해만 35억원 거둬들여..누적 1234억 추징


'5·18 헬기사격'을 증언한 고(故) 조비오 신부에 대한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전두환 씨가 지난달 1심 선고 공판에 마친 뒤 광주지방법원을 나서고 있다. 2020.11.30/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5·18 헬기사격'을 증언한 고(故) 조비오 신부에 대한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전두환 씨가 지난달 1심 선고 공판에 마친 뒤 광주지방법원을 나서고 있다. 2020.11.30/뉴스1 © News1 황희규 기자


(서울=뉴스1) 류석우 기자 = 검찰이 전두환 전 대통령의 미납 추징금 약 21억원을 추가로 환수했다. 올해 거둬들인 추징금 액수는 모두 35억여원이다.


31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범죄수익환수부(부장검사 박승환)는 지난 23일 전 전 대통령 가족 명의의 안양시 임야에 대한 수용보상금 12억6600만원을 환수했다.


아울러 30~31일 가족 관계 회사 2곳으로부터 법원 조정결정에 따라 구상금 9억1000만원을 환수해 모두 21억7600만원을 환수했다.


앞서 검찰은 올해 6월 가족 관계 회사 구상금으로 3억5000만원, 8월엔전씨의 장녀 전효선씨 명의의 경기 안양 토지 공매를 통해 10억1000만원을 거둬들인 바 있다.


추징금 선고액 2205억원 중 올해 검찰이 추가로 환수한 금액은 모두 35억3600만원이다. 현재까지 환수한 누적금액은 총 1234억9100만원으로 집행률은 56%다. 미납 추징금은 970억900만원이다.


검찰 관계자는 "앞으로도 추징 대상 부동산 관련 소송에 철저하게 대응하는 등 추징금 환수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sewryu@news1.kr



Posted by civ2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