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210908112151036


[단독] 최강욱 이어 황희석 주민번호도 틀렸다..檢 개입 가능성

이현주 입력 2021. 09. 08. 11:21 수정 2021. 09. 08. 12:27 


손준성 대검 수사정보정책관이

2020년 4월 김웅에게

전달한 것으로 의심받는 서류

법조인 대관에만 있는 번호


황희석 열린민주당 최고위원(가운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황희석 열린민주당 최고위원(가운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전진영 기자] 황희석 열린민주당 최고위원을 상대로 작성된 고발장에도 틀린 주민등록번호가 기재됐던 것으로 본지 취재에서 확인됐다. 이 고발장은 2020년 4월 당시 손준성 대검찰청 수사정보정책관이 김웅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국회의원 후보에게 전달한 것으로 의심받는 서류다. 같은 의심을 받는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 고발장에도 틀린 주민번호가 적혀있다고 최 대표가 밝힌 바 있다.


8일 본지 취재를 종합하면, 두 사람의 틀린 주민번호는 모두 ‘법조인 대관’에만 존재하는 번호다. 일종의 인물 데이터베이스인 대관은 대개 법조인들만 사용한다. 누구나 열람할 수 있으나 포털사이트 인물검색보다 보편화돼 있지 않다. 해당 고발장이 검찰 쪽에서 작성됐을 가능성을 높여주는 정황이라 할 수 있다.


특히 최 대표 틀린 주민번호의 경우 같은 해 8월 이루어진 미래통합당의 고발장에도 동일하게 표기돼 의심을 더한다. 4월 손 정책관이 김 의원에게 전달한 것으로 의심받는 ‘고발장’이 8월 실제 고발이 이루어질 때 사용된 고발장의 기초가 됐을 수 있다는 것으로, 이는 검찰의 ‘고발 사주’가 실제 현실화 된 증거라는 게 최 대표의 주장이다. 본지가 입수한 최 대표의 고발장을 보면 내용 대부분이 같고 틀린 주민번호 앞자리 두 자리까지 4월 고발장과 동일하다. 이번에 추가로 확인된 황 최고위원의 ‘오류의 우연적 반복’은 이 같은 정황을 더 강화하는 측면으로 작용할 수 있다.


한국법조인대관(왼쪽)과 네이버에서 검색한 황희석. 생년월일이 서로 다르다. 법조인 대관에 적힌 잘못된 생년월일이 지난해 4월 손준성 당시 대검찰청 수사정보정책관이 김웅 국민의힘 의원에게 전달한 것으로 알려진 고발장에 그대로 쓰였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출처=각 사이트)

한국법조인대관(왼쪽)과 네이버에서 검색한 황희석. 생년월일이 서로 다르다. 법조인 대관에 적힌 잘못된 생년월일이 지난해 4월 손준성 당시 대검찰청 수사정보정책관이 김웅 국민의힘 의원에게 전달한 것으로 알려진 고발장에 그대로 쓰였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출처=각 사이트)


뉴스버스가 보도한 고발장 일부 (출처=뉴스버스)

뉴스버스가 보도한 고발장 일부 (출처=뉴스버스)


황 최고위원의 주민번호 앞자리는 법조인 대관에 ‘661216’으로 돼 있다. 1966년 12월 16일은 실제 그의 생일이다. 황 최고의원은 "나의 실제 생년월일이 대외적으로 기록된 곳은 법조인 대관 밖에 없다"고 말했다. 그러나 법조인 대관 외 포털사이트 등에는 황 최고위원의 호적상 주민번호인 1967년으로 표기돼 있다. 한편 미래통합당에서 8월 제출한 고발장을 작성한 당 소속 변호사가 "당으로부터 초안을 전달받았다"라고 인터뷰에서 밝히면서, 지난해 4월 손 정책관을 거쳐 김 의원에게 전달된 고발장은 당에 접수됐으며 실제로 이를 토대로 고발이 이루어졌을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비슷한 시기인 지난해 7월 법치주의바로세우기연대(법세련)에서도 최 대표를 채널A 기자 명예훼손 혐의 등으로 고발했는데, 불기소 처분으로 고발장을 현재 볼 수는 없는 상태다. 이종배 법세련 대표는 이날 통화에서 "소장을 자주 작성하다 보니 전에 썼던 고발장에 다시 덮어쓰기도 한다"며 "최 대표 관련 고발장도 새 고발장으로 덮어쓰면서 날아간 상태"라고 현재 원본이 없다고 밝혔다. 향후 검찰 수사를 통해 법세련의 고발장에도 최 대표의 틀린 주민번호가 적시돼 있다면 ‘손 정책관→김 의원→미래통합당’으로 이어진 고발 사주가 어떤 지점에서 시민단체로까지 범위를 확대한 것 아니냐는 의심이 강하게 제기될 수 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전진영 기자 jintonic@asiae.co.kr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