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801410


[단독] '7시간 김건희 통화' 녹음 파일 공개된다

지난해 6개월 동안 한 기자와 통화... 본인 의혹뿐 아니라 조국 수사 등에 관한 내용 담겨

22.01.12 06:04 l 최종 업데이트 22.01.12 06:04 l 구영식(ysku)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부인인 김건희씨가 지난해 12월 26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허위 학·경력 의혹 논란과 관련해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한뒤 당사를 나오고 있다.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부인인 김건희씨가 지난해 12월 26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허위 학·경력 의혹 논란과 관련해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한뒤 당사를 나오고 있다. ⓒ 공동취재사진

 

한 매체의 기자가 지난해 6개월 동안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부인 김건희(코바나콘텐츠 대표)씨와 통화한 내용이 조만간 공개된다.


<오마이뉴스> 취재에 따르면, A매체의 B기자는 지난해 6개월 동안 20여 차례에 걸쳐 김건희씨와 전화통화를 했고, 전체 분량은 약 7시간에 이른다. 이는 고스란히 B기자의 스마트폰에 녹음됐다. 그 음성 파일이 조만간 공개될 예정이다. 


'7시간 김건희 통화녹음'에는 문재인 정부 비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검찰수사, 정대택씨 국정감사 증인 불출석 등 정치적으로 민감한 내용이 포함된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자신과의 동거설이 나돌았던 양재택 전 서울남부지검 차장검사, 조남욱 옛 삼부토건 회장이 소개한 '무정스님', '쥴리 의혹'을 실명증언한 안해욱 전 대한초등학교태권도연맹 회장 등에 관한 내용도 등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파일이 공개될 경우 상당한 파장이 예상된다. 현재 김건희씨는 '7시간 통화녹음'과 관련된 취재가 진행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 이것이 공개될 경우 윤석열 후보의 선거에 치명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보고 이에 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는 지난해 6월 <뉴스버스>와 첫 전화인터뷰를 한 데 이어 12월에는 <오마이뉴스>, YTN과 차례로 전화인터뷰를 했다. 총 세 차례 통화를 통해 '쥴리 의혹', '검사와의 동거설', '허위경력 의혹', '공개행보 여부', '성형 논란' 등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피력한 바 있다.


[관련기사]

[단독] 김건희 "언제 등판해야 할지 알려달라, 자신 있으니까" http://omn.kr/1wfcg
김건희 "내가 쥴리 아니란 것 증명하겠다"... 안해욱 "쥴리와의 만남 사실대로 이야기" http://omn.kr/1wezh
김건희 '쥴리' 실명 증언 등장... "97년 5월 조남욱 회장 연회장에서 만났다" http://omn.kr/1wcbf



Posted by civ2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