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www.nocutnews.co.kr/news/5710878


민주당 춘천시장 출마자까지 '윤석열 후보 선대위 임명장'

강원CBS 박정민 기자 2022-02-21 11:26 


더불어민주당 강원도당 "임명장 살포, 의도적 매표행위"

국민의힘 강원도당 "당사자들에게 사과, 전자임명장 수여 과정 실수"


민주당 춘천시장 출마 예정자들에게 전달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선대위 임명장. 더불어민주당 강원도당 제공

민주당 춘천시장 출마 예정자들에게 전달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선대위 임명장. 더불어민주당 강원도당 제공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선대위 임명장 수여가 더불어민주당 강원도 지선 출마자와 도당 주요 인사들에게까지 이뤄져 비판을 받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강원도당은 "최근 (당내 인사들이)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선대위로부터 문자메시지와 SNS를 통해 윤석열 후보 임명장을 받았다"며 "수여자 의사에 반한 임명장 살포는 아무리 선의로 바라봐도 매우 고의적이며 유권자를 무시하는 행위이고, 의도적인 매표행위로 볼 수 밖에 없다"고 밝혔다.  


강원도의 경우 더불어민주당 춘천시장 출마예정자인 육동한 전 강원연구원장, 유정배 전 대한석탄공사 사장, 더불어민주당 소속 손경희 영월군의회 의장, 신선익 속초시의회 의장, 이영순 속초시의원, 한수현 인제군의원에까지 임명장이 전달된 것으로 파악됐다.


민주당 도당은 "국민의힘과 윤석열 후보의 임명장은 우리에게 모욕감을 줬다. 국민을 우습게보고 무시하는 행동을 당장 멈추길 바란다"고 요구했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황진환 기자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황진환 기자


이에 대해 국민의힘 강원도당은 "본인의 동의를 받지 않은 선대위 임명장 전달은 분명 잘못된 일이다. 당사자분들께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다만 임명장 전달 과정에 대해서는 "공직선거법상 선거운동을 할 수 있는 당원이나 일반국민에게 피추천인 성명, 전화번호, 본인동의 등 최소한의 정보만을 받아 전자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실수가 완벽하게 없을 수 있는 구조는 아니고 이는 민주당도 별반 다르지 않을 것"이라며 지나친 정치공세 자제를 주문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nocutnews@cbs.co.kr

카카오톡@노컷뉴스


강원CBS 박정민 기자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