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220225134424462


검찰, 원희룡 공개한 대장동 보따리 문건 "작년에 압수 증거로 제출"(종합)

장은지 기자,유새슬 기자 입력 2022. 02. 25. 13:44 수정 2022. 02. 25. 13:51 


원희룡 "고속도로 배수구서 발견..대장동·1공단 '분리개발' 보고서에 이재명 날인"


원희룡 국민의힘 선대본 정책본부장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대장동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입수한 자료를 들어 보이고 있다. 2022.2.25/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원희룡 국민의힘 선대본 정책본부장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대장동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입수한 자료를 들어 보이고 있다. 2022.2.25/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서울=뉴스1) 장은지 기자,유새슬 기자 = 검찰이 25일 원희룡 국민의힘 선대본부 정책본부장이 입수했다고 밝힌 이른바 '대장동 문건 보따리'에 대해 이미 작년에 수사팀이 압수한 문건이라고 밝혔다.


서울중앙지검은 이날 오후 입장문을 내고 "오늘 원 본부장이 기자회견을 통해 제시한 3개의 문건은 수사팀이 작년에 압수했고 그중 공소사실 관련 2건은 재판의 증거로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어 "관련 수사와 재판이 진행 중인 상황에서 그 밖의 구체적인 사항은 확인해드리기 어려움을 양지해 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원 본부장은 이날 오전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13~14일경 안양에서 성남으로 이어지는 제2경인고속도로 분당 출구 근처 배수구에 버려진 문건 보따리를 입수했다"며 문건 일부를 공개했다. 고속도로 작업반이 이를 발견해 익명의 경로로 국민의힘에 전달된 것으로 알려졌다.


원 본부장은 "검푸른색 천 가방 속에 수십 건의 문건이 들어 있었고 일부는 물에 젖거나 낡아서 훼손돼 있었다"며 "문건 속에서 정민용 전 팀장의 명함과 원천징수영수증, 자필 메모 등이 발견됐고 2014~2018년 대장동 개발 사업 관련 보고서와 결재 문서, 특히 이재명 당시 시장이 직접 결재한 문서 다수와 자필 메모 등이 포함돼 있었다"고 말했다.


원 본부장은 2016년 1월12일 작성된 '대장동·제1공단 결합 도시개발사업 현안보고' 문건을 공개했다. 보고서 표지 우측 상단 시장 결재 날인란에는 '이재명'이 자필로 적혀있고 1월13일자 '시장 결재' 도장이 찍혀있다.


해당 문건은 당초 결합개발을 진행할 계획이었던 대장동과 성남제1공단을 분리개발로 전환하는 내용이다. 원 본부장은 "원래 1공단과 아파트를 묶어서 용적률을 계산한 것이기 때문에 (분리개발 전환시) 사업을 다 취소시키고 새로 단지 계획과 용적률을 세워야 한다"며 "하지만 (성남시는) 용적률을 대장동 아파트에 그대로 다 몰아줬다. 이재명 시장이 편법을 넘어 불법적인 결재를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원 본부장은 이어 "대장동 화천대유 일당에게는 용적률로 인해 약 2700가구의 용적률 특혜가 주어진 셈이다. 그러면서 대장동 아파트가 6000가구 가까운 규모가 되고 4조원대 분양 매출이 형성된 것"이라고 말했다.


원 본부장은 '성남 판교대장 도시개발사업 공사 배당이익 관련 보고'라는 제목의 문건도 입수했다고 공개했다. 역시 '이재명'이라고 적힌 날인과 시장 명의의 결재 도장이 찍힌 이 문건에는 배당이익 1822억원을 활용할 세 가지 대안이 적혀있다. 원 본부장은 "임대아파트 사업 안은 돈이 많이 들어서 쉽지 않고 돈도 없다는 내용과 함께 3안(임대주택용지 미매입)으로 유도하는 내용의 보고서를 올렸고 이 시장은 임대아파트 사업을 포기했다"고 주장했다.


원 본부장은 수 십건의 문건 꾸러미에는 대장동뿐 아니라 다른 지구 사업의 핵심자료, 정민용 전 팀장이 김만배씨와 말 맞추는 내용이 담긴 사적 문건 등도 포함돼있다며 "추가 문건들을 분석 중이다. 저희는 명확하게 사안과 연관된 부분을 필요에 한해 공개하겠다. 이재명 후보의 동태를 보면서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김은혜 의원은 "대장동 몸통을 검찰이 제대로 수사했다면 이 중요한 기밀문건이 고속도로 배수로에 버려지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원희룡 국민의힘 선대본 정책본부장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대장동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입수한 자료를 들어 보이고 있다. 2022.2.25/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원희룡 국민의힘 선대본 정책본부장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대장동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입수한 자료를 들어 보이고 있다. 2022.2.25/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seeit@news1.kr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