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200605212026782


"일본은 국민 레벨이 달라"..아소 부총리 '방역 자랑'

윤설영 기자 입력 2020.06.05. 21:20 

[앵커]


평소에도 잦은 구설로 유명한 일본 아소 다로 부총리가 "일본은 국민 레벨이 달라서 코로나19 사망자가 적다"고 말해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일본 안에서조차 "부끄럽다"는 비판이 나오고 있습니다.


윤설영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국회에 출석한 아소 다로 부총리.


일본의 코로나19 사망자 수가 적은 이유가 뭔지 물어보는 전화가 해외에서 많이 온다며 이렇게 말합니다.


[아소 다로/일본 부총리 (지난 4일) : 저는 그런 사람들의 질문에는 '당신들과 우리나라 국민은 민도의 레벨이 다르다'고 말하면 (상대방이) 할 말을 잃고 조용해집니다.]


일본이 코로나19 방역에 성공한 건 국민 수준이 높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는 겁니다.


아소 부총리는 또 도시 봉쇄 같은 강제 조치 없이도 감염을 억제한 건 자랑거리라고도 했습니다.


일본의 확진자 수는 1만7천여 명, 사망자는 900명을 넘었습니다.


100만 명당 사망자 수는 프랑스나 영국 등 유럽 국가들보다 적은 편이지만 아시아 국가 중에선 최하위 수준입니다.


또 진단기법인 PCR 검사 수가 너무 적어 감염 실태를 정확히 파악하기 어렵다는 게 많은 전문가들의 지적입니다.


아소 부총리의 이 같은 발언이 알려지자 일본 내에선 "부끄럽다"는 반응이 쏟아졌습니다.


제1야당인 입헌민주당의 렌호 부대표는 "해외에서 보도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했고 다른 야당 대표도 "그런 말을 하면 상대방이 할 말을 잃는 게 당연하다"고 꼬집었습니다.


(영상디자인 : 이재욱 / 영상그래픽 : 박경민)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