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200814160710329


서울 통일상가에서도 4명 확진.."롯데리아 모임 옆자리 손님도 감염"

박기완 입력 2020.08.14. 16:07 


[앵커]


서울 남대문 시장에 이어 중구 통일상가에서도 집단 감염이 확산하고 있습니다.


의류 상가 상인과 가족 등 4명이 확진된 겁니다.


고양 반석교회에서 시작된 남대문 시장 관련 확진도 11명으로 더 늘었고, 롯데리아 관련 확진도 15명이 됐습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기완 기자!


현장 상황은 어떤가요?


[기자]


제가 지금 있는 곳은 단추부터, 지퍼, 의류까지 도매로 판매하는 업체가 밀집된 통일상가 안입니다.


가게와 가게 사이 간격이 매우 좁아서, 상인 간 코로나19가 확산된 남대문 시장처럼 되지 않을까 우려되는 상황인데요.


일단, 몇몇 업체들은 문을 열고 정상 영업 중인데, 안 좋은 경기에 코로나 악재까지 겹쳤다며 상인들은 근심 가득한 표정을 짓고 있습니다.


지난 12일 이곳 통일상가 1층 의류도매업체 상인 부부가 코로나19로 양성판정을 받았습니다.


여기에, 부부와 같은 상가에서 일했던 아들 1명과 함께 휴가를 떠났던 형까지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모두 4명의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일단, 이곳 점포 6백여 곳은 어제 임시 폐쇄된 뒤 방역 조치가 이뤄졌습니다.


다시 정상영업을 시작했지만, 의류도매업 상인들은 대부분 이번 주 휴가에 들어갔고, 의류 부자재 상인들만 영업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문제는 상인과 손님 등 추가 확진 여부인데요.


서울 중구청은 우선 오늘까지 상인들 4백여 명에 대해 검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지난 3일에서 8일 사이 통일상가를 방문한 사람 가운데 의심 증상이 있을 경우 진단 검사를 받을 것을 권고하고 있습니다.


[앵커]


앞서 남대문 시장 상가 확진세가 주춤하는가 했는데, 어제도 추가 확진자가 있었다고요?


[기자]


그렇습니다. 남대문 시장 케네디 상가에서 중앙 상가로 번진 확산세는 경기도 고양시 반석교회에서 시작됐는데요.


지난 6일 남대문시장 상인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뒤 어제까지도 추가 확진자가 계속 나오고 있는 겁니다.


어제 케네디 상가 상인 한 명이 추가 확진돼, 지금까지 남대문 시장에서만 모두 1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경기도 고양시 반석교회에서 남대문 중앙상가까지 이어진 n차 감염을 모두 포함하면 모두 34명의 확진자가 나온 셈입니다.


서울시는 남대문 시장 임시 선별진료소 등에서 케네디상가와 중앙상가 상인과 손님 등 940여 명을 대상으로 진단 검사를 했고 이 가운데 300여 명에 대한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앵커]


롯데리아 직원들 회식자리에서 시작된 집단 감염에 대해서도 추가로 확진자가 나왔다고요?


[기자]


그렇습니다. 롯데리아 직원 집단감염과 관련해 어제 4명이 추가로 확진돼 관련 확진자가 모두 15명으로 늘었습니다.


다만, 이번에는 롯데리아 직원 모임에 참석한 인원이 아닌데요.


회식장소였던 치킨뱅이 능동점에 같은 시간에 방문했던 다른 테이블 손님 3명이 우선 확진 됐고,


이들 가운데 한 명의 부인까지 포함해 모두 4명이 추가된 겁니다.


역학조사 결과 확진된 롯데리아 직원과 접촉했던 136명, 또 다른 직원 87명 등에 대해 진단 검사가 실시되고 있습니다.


아직 절반 가량 정도만 결과가 나온 상태라서, 추가 확진이 이어질지는 지켜봐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우선 서울시는 확진자가 나온 롯데리아 매장을 방문했던 사람 가운데 증상이 나타날 경우 검사를 받아달라고 권고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중구 통일상가 앞에서 YTN 박기완[parkkw0616@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