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180826214000490?s=tvnews


남북, 카누 용선 금메달..단일팀, 종합대회 첫 정상에

온누리 입력 2018.08.26 21:40 


[앵커]


오늘(26일) 자카르타 아시안게임에서는, 남북 스포츠의 새로운 역사가 쓰였습니다. 카누 용선에 출전한 남북 단일팀이 국제 종합대회 사상 처음으로 금메달을 따냈습니다.


자카르타 현지에서 온누리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한반도기가 올라가자 시상대에 선 남북 선수들은 한 목소리로 아리랑을 불렀습니다.


카누 용선 500m 결승에서 단일팀은 2분 24초 788을 기록해 중국을 제치고 우승했습니다.


어제 용선 200m에서 첫 메달을 딴 단일팀은 한층 단결된 모습이었습니다.


합동 훈련은 20일 남짓으로 짧았지만 예선에서도 1위, 준결승에서도 1위로 결승선을 통과한 뒤 국제 종합대회 사상 첫 금메달까지 목에 걸었습니다.


[이예린/카누 단일팀 (남측) : 하루를 진짜 열흘처럼 보냈던 것 같습니다. 하루를 진짜 길게 보냈어요.]


무릎 부상을 당한 최유슬이 다리를 절자 선수들은 남북 할 것 없이 함께 울먹이며 서로를 격려했습니다.


1991년 세계탁구대회에서 처음으로 한반도기 아래 모인 단일팀은 지난 2월 평창올림픽에서 종합 대회에 첫 출전했고, 이젠 금메달이라는 새로운 역사를 썼습니다.


이번 대회에서 단일팀이 딴 메달은 한국이나 북한이 아닌 '코리아'로 집계됩니다.


카누와 조정, 여자 농구에 출전한 단일팀은 지금까지 금메달과 동메달 1개씩을 땄고, 여자 농구에서 추가 메달을 노립니다.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