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180926143021745


1354차 수요집회.."문대통령 '화해치유재단 해산' 추석선물"

유경선 기자 입력 2018.09.26. 14:30 


"한 단계 진전..북과 위안부 문제 공동해결도 기대"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26일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 열린 '제1354차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시위'에서 참가자들이 일본 정부의 진정한 사과를 촉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8.9.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26일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 열린 '제1354차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시위'에서 참가자들이 일본 정부의 진정한 사과를 촉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8.9.26/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서울=뉴스1) 유경선 기자 = 유엔 총회에 참석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25일(현지시간)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사실상 화해치유재단 해산을 시사한 가운데 26일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과 일본의 사죄를 촉구하는 1354번째 정기 수요집회가 열렸다. 참가자들은 문 대통령의 발언을 긍정 평가하는 한편 일본 정부에 사죄와 배상을 재차 요구했다.


추석연휴 마지막날인 이날 낮 12시쯤부터 한국천주교 여자수도회 장상연합회 주관으로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자리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열린 '1354차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시위'에서 참가자들은 "일본 정부는 진정으로 사죄하고 법적 배상에 나서야 한다"며 이렇게 밝혔다.


윤미향 정의기억연대 대표는 "추석을 맞아 할머니들에게 쌀과 소고기, 약품 등을 전달했다"며 "이제 할머니들이 25분밖에 계시지 않아 예전에는 (물품 전달에) 일주일이 걸렸지만 이번에는 2박3일 만에 다 찾아뵀다"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윤 대표는 "추석선물이 왔다"며 유엔총회에 참석 중인 문 대통령의 발언을 소개했다. 그는 "화해치유재단은 이미 활동하지 않은 지 2년이 돼가 유명무실해졌다"며 "(문 대통령이) 화해치유재단 해산을 살짝 돌려서 통보를 했다고 생각하고, 한 단계 진전을 이뤘다"고 평가했다.


2005년부터 수요집회에서 자원봉사를 해왔다는 임계재씨(65·여)는 "(화해치유재단 해산 소식이) 기쁘지만 사실 이는 상식의 문제"라며 "당연한 일이 늦었지만, 그래도 좋은 소식에 기운이 난다"며 웃었다.


집회 참가자들은 성명서를 통해 일본군 성노예제의 진상을 규명하고 피해자들에게 공식 사죄할 것, 일본군 성노예제에 관한 올바른 역사를 교육할 것, 피해 당사자들을 배제한 12·28 한일합의를 폐기하고 피해자 중심적 문제해결을 추진할 것, 피해자의 존엄성 회복에 나설 것을 한일 양국 정부에 재차 촉구했다.


한편 이들은 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워장이 지난 18일 평양에서 가진 정상회담과 관련해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남북이 협력해서 해결할 수 있다는 기대감도 내비쳤다.


윤 대표는 집회 이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피해자들의 (북측) 고향 방문 등 인도주의적인 측면의 협력을 추진할 생각"이라며 "오는 11월16일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대협) 28주년 기념일에 북측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소식을 함께 듣는 심포지엄을 개최하고, 남북이 하나된 목소리로 위안부 문제를 해결하는 길을 만들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화해치유재단과 관련해서도 "정부가 시간 끌지 않고 국제사회에서 보여준 대로 재단을 해산하고, (재단기금) 10억엔은 반환해서 법적 배상을 통해 피해자가 인권과 명예회복을 받을 수 있게 하기를 바란다"며 "대외적으로 국제사회에 밝혀졌기 때문에 일이 순탄하게 진행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아베 총리와의 정상회담에서 위안부 합의를 파기하거나 재협상을 요구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제, 다만 피해 할머니들과 국민들의 반대로 화해치유재단이 정상적인 기능을 하지 못하는 상황인데다 국내적으로 재단 해체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다고 설명하면서 "(이 문제를) 지혜롭게 매듭을 지을 필요가 있다"고 말한 바 있다.


kaysa@news1.kr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