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mgoguryeo.com 

수암 낭랑산성

낭랑산성은 요령성 수암현에서 동남으로 15km 떨어진 낭랑성산에 위치한 고구려 석축산성이다. 성의 명칭은 청나라 당시 성 안에 세워진 낭랑묘에서 유래하였다. 일부 학자들이 적리성(積利城)에 비정하기도 하지만 불확실하다. 

산성은 대양하 유역에 분포한 여러 고구려성들 가운데 중심이 되는 산성으로, 요동방면에서 천산산맥을 거쳐 압록강으로 들어올 수 있는 주요 교통로에 자리잡고 있는 주요한 성곽이다. 

산성은 평면 타원형으로, 전체 둘레가 약 3.5km에 달한다. 성은 내성과 외성으로 구분되는데, 내성은 약 2.8km로 성벽의 기초는 5m, 상부의 폭은 약 3m이며, 잔존 높이는 3~5m 정도이다. 외성은 동문 밖 동남부를 감싸고 있는데, 약 2.3km 정도의 길이다. 포곡식 산성인 낭랑산성은 계곡의 입구를 가로막고 있는 동문이 성의 정문에 해당되며, 동문지에는 성안의 물을 바깥으로 내보내던 수구의 흔적도 확인된다. 

한편, 성의 동남모서리에는 3곳에 걸쳐 치가 설치되어 있으며, 저수지도 1곳이 남아있다. 내성과 외성 구간에서는 많은 고구려 기와 및 토기편이 출토되었다고 하며,성 안 남쪽편에는 대형 돌무지무덤(적석총)도 확인된 바 있다.


관련글

낭랑산성/낭낭산성  https://tadream.tistory.com/4309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