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사진 하단


[윤명도 역사스페셜]고구려 시대 채석장입구

입력 2010.05.28. 14:18 수정 2010.05.28. 14:18 


【길림성(중국)=뉴시스】윤명도 기자= 고구려의 두 번째 수도였던 국내 성(집안)에서 23km 통화 방향으로 가면 고대채석장이었던 고구려시대 채석장이 있다.


집안에 있는 수많은 석조물과 장군총의 화강암 그리고 고분을 둘러싼 돌들은 모두 여기서 잘려져 계곡을 타고 집안으로 운반된 것으로, 돌에 구멍을 낸 후 나무를 박아 물을 부어서 자른 것으로 추정된다. 아직도 잘라낸 흔적들과 쪼개진 단면 그리고 구멍이 선명하다.


또한 채 운반하지 못한 돌덩이 들이 그대로 남아있다. 또한 채 운반하지 못한 돌덩이 들이 그대로 남아있다. 산 전체가 바위산으로 채석장으로는 천혜의 조건을 갖추었다. (http://www.beautia.co.kr, 석하시진문화연구소)


고구려 채석장입구라는 표지팻말이 보인다  https://news.v.daum.net/v/20100528141814876


고구려시대 채석장의 흔적  https://news.v.daum.net/v/20100528142012517

산 전체가 바위산으로 채석장으로는 천혜의 조건을 갖추었다

https://news.v.daum.net/v/20100528141546474


거대하게 잘려진 돌 틈 사이로 사람이 왜소하게 보인다. https://news.v.daum.net/v/20100528141813040


마치 돌을 떡 주무르듯 떼어낸 모습이 경이롭다  https://news.v.daum.net/v/20100528141908379


아직도 잘라낸 흔적들과 쪼개진 단면 그리고 구멍이 선명하다  https://news.v.daum.net/v/20100528142014205


운반하지 못한 돌덩이 들이 그대로 남아있다  https://news.v.daum.net/v/20100528141910212 


아직도 잘라낸 흔적들과 쪼개진 단면 그리고 구멍이 선명하다.  https://news.v.daum.net/v/20100528141910212  


T자 모양으로 재단을 했다. 주위에 많은 구멍이 이천년의 세월에도 그대로 남아있다.  

http://blog.daum.net/windada11/3708284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