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www.pressian.com/pages/articles/2022012614160577818#0DKU

관련기사 : Last Look: South Korea's surprising anti-feminist movement - CNN  https://edition.cnn.com/videos/tv/2022/01/23/exp-gps-0123-south-korea-anti-feminism.cnn 

 

CNN "한국의 안티페미니즘은 '기이한 현상'"

"우파 정치인들 기회주의적 구애로 커져"

김효진 기자  |  기사입력 2022.01.26. 14:42:08

 

미국 방송 CNN이 최근 한국 젊은 남성들과 우파 정치인들 사이에서 나오는 안티페미니즘 주장이 "기이한 현상"이라고 보도했다.

 

CNN은 24일(현지시간) <워싱턴 포스트> 칼럼리스트인 파리드 자카리아가 진행한 '한국의 놀라운 안티페미니즘 운동' 방송에서 자료 화면으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등의 사진을 사용하며 "한국 젊은이들 사이에서 남성의 권리를 신장해야 한다는 운동이 나오고 있다. 이 운동은 온라인에서 부채질되고 우파 정치인들의 기회주의적인 구애를 받으며 커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방송은 "지난 5월 조사에 따르면 79%에 이르는 20대 남성이 자신들이 심각한 성차별의 피해자라고 느낀다고 한다. 그런데 한국은 2020년 기준 선진국 중 성별 임금 격차(31.5%)가 가장 크고 상장사 여성 임원 비율은 5%밖에 안 되는 나라"라며 "대체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 건가"라고 의문을 제기했다.  

 

방송은 지난해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 이용자 등이 '남성 혐오'라고 주장한 편의점 GS25의 광고를 자료 화면으로 사용하며 페미니스트를 공격하는 이들이 "굉장히 의심스러운 증거를 가지고 '남성 혐오'가 이뤄지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방송은 또 안티페미니즘 주장을 내세우는 이들이 "여성가족부를 폐지하자고도 요구한다. 차별적인 호주제를 폐지하는 데 기여하고 비혼모와 이주여성을 돕는 그 부서 말이다"라며 "이 문제는 3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달아오르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방송은 자료 화면으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사진을 사용하며 "보수당인 국민의힘 대선후보는 당선되면 여성부를 폐지하겠다고 공언했다"고 덧붙였다. 

 

방송은 "이것이 한국 정치 문화에서만 일어나는 기이한 현상으로 보일 수 있겠지만 우파 정치인에게 활력을 불어 넣는 요소로 여성혐오가 사용되는 것은 새로운 현상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24일(현지시간) 미국 방송 <CNN>이 '한국의 놀라운 안티페미니즘 운동' 방송에서 사용한 각 국의 2020년 성별임금격차 그래픽. ⓒCNN 갈무리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