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사국


출처 : History Wiki (Wikia)  http://ko.history.wikia.com/wiki/%EA%B0%88%EC%82%AC%EA%B5%AD

갈사국

갈사국
(曷思國, 21년~68년) 또는 갈사부여(曷思夫餘)는 동부여의 대소왕이 죽은 후 동부여에서 내분이 일어나자 대소의 아우 갈사왕이 부여의 망국을 예감하고 동부여를 벗어나 새로이 세운 나라이다.

전남편 주몽을 축출하고 금와 황제와 재혼하여 부여를 통일한 졸본 공주는 금와 황제와의 사이에서 요망이라는 아들을 낳게 되고 이 아이가 부여가 망하기 직전인 서기 21년 갈사국을 세워웠다. 이 때 쯤 남아있던 부여는 동부여후국인 서부여, 갈사국과 졸본 부여 세가지 세력이 존재하고 있었습니다.

대소왕의 동생중 한사람(막내)이 동부여의 유민을 이끌고 북쪽으로 떠돌던 중, 사냥 나온 해두왕을 죽이고 나라를 세워 갈사국 왕이 된다. 그가 죽은 뒤에 갈사에 묻혔다. 이 갈사부여는 북갈사라고도 부르는데 서기 22년에서부터 68년까지 지속이 된다. 갈사국은 바닷가에 있는 국가로, 한때 해두국(海頭)이라 불렸다.

갈사국(曷思國 : 남동부여)의 왕이 그 손녀를 대주류왕의 후궁으로 바쳐서 아들을 낳았는데, 얼굴이 기묘하고 풍신이 썩 좋아 이름을 호동(好童)이라고 하였다. 대무신왕이 심히 사랑하던 호동 왕자의 어머니는 동부여 대소왕의 막내동생 갈사왕의 손녀였다. 낭랑국은 은밀히 사실을 알려 낙랑의 북이 울려 전쟁을 알게 된 척 꾸민다. 이에 군대는 철수하고 호동은 책임을 지고 갈사국 특사로 떠난다. 그리고 아버지의 명령을 지체없이 행하지 않은 공주도 또한 갈사국 특사로 떠나게 된다.

고구려 태조, 제위 5년 동옥저를 정벌하였다. 이를 정복함으로써 동쪽 경계가 동해까지 이르렀다. 제위 16년에는 여러 대를 버티던 갈사국을 정벌 하였고 제위 20년에는 조나국, 주나국 정벌하며 제위 66년에는 한4군 중 현도군의 화려성 함락하고 제위69년 현도와 요동 침공, 요동 태수를 죽였다. 그는 94년의 가장 오랜 제위기간을 거친다.
 

  • 해부루가 "가시라"- 이두표기로 가섭원은 가슬나, 갈사국, 갈사라, 가서라, 아서량 등이 되고 삼림 국이란 뜻이며 지금의 두만강 하류와 소련의 경계지방인 "훈춘"에 도읍을 하였다.
  • 영포왕자가 갈사국 건국했다



출처 : 위키 백과  http://ko.wikipedia.org/wiki/%EA%B0%88%EC%82%AC%EA%B5%AD

갈사국

갈사국(曷思國) 또는 갈사부여(曷思夫餘)(21년~68년)는 동부여 대소왕이 죽은 후 동부여에서 내분이 일어나자 대소의 아우 갈사왕이 부여의 망국을 예감하고 동부여를 벗어나 새로이 세운 나라이다. 

갈사왕은 대소왕의 여섯 아우들 중 막내인데, 대소왕 고구려 대무신왕에 의해 죽은 후 압록곡(鴨淥谷)에 몸을 숨기고, 그 곳에서 해두국(海頭國)의 왕을 죽인 다음 그 곳을 도읍으로 삼아 왕이 되었다. 해두국이라는 이름으로 보아 갈사국은 발해 연안의 어느 반도나 하구, 혹은 섬에 위치하였을 것으로 여겨진다. 부여 고구려의 위치상으로는 맞지 않는 듯하지만 압록곡이라는 지명에 의해 압록강 일대로 그 위치를 비정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곧 갈사국은 안전을 보장받기 위해 강국이라 할 수 있는 고구려의 속국이 되었다(또는 친선 관계를 유지하였다). 갈사왕은 대무신왕에게 자신의 손녀딸을 내주어 후비로 삼게 하는데 그녀가 바로 호동 왕자의 어머니이다.  

갈사국은 얼마 후인 68년 갈사왕의 손자 도두(都頭) 대에 이르러 고구려 태조대왕에 의해 병합되었다. 도두가 그 후 고구려에서 우대(于臺 혹은 優臺, 우태(于台)라고도 함)라는 벼슬을 받은 것으로 보아 도두가 고구려에 항복하여 편입된 것으로 보인다.


역대 국왕

갈사부여는 3대 48년간 지속되었으며, 역대 국왕의 재위 기간은 정확히 알려져 있지 않다.

1대 - 갈사왕(曷思王) : 재위 서기 22년 ~ ?, 성명 미상, 부여 금와왕의 막내 아들
2대 - 성명 미상, 재위 기간 미상
3대 - 도두왕(都頭王) : 재위 ? ~ 서기 68년, 갈사왕의 손자



출처 : 한민족의 역사 - 북부여기 http://hanpride.kr/xe/5025

갈사국 건국과정
 
①하사월 왕제   여종자 수백인     분지압록곡   
  夏四月 王弟가 與從者 數百人으로 奔至鴨錄谷하여
 :여름 4월 왕의 동생은 따르는 무리 수백인을 데리고 길을 떠났는데 압록곡에 이르러,
②견해두왕 출렵     수살지 이취기민   
  見海頭王 出獵하고 遂殺之 而取其民하여
 :해두왕이 사냥 나온 것을 보고는 그를 죽이고 그 백성들을 취하였고,
③주보갈사수빈     입국칭왕     시위갈사 
  走保曷思水濱하여 立國稱王하니 是爲曷思라
 :그 길로 갈사수의 변두리를 차지하고는 나라를 세워 왕이라 칭하니 이를 갈사라 한다.
④지태조 무열제 융무 십육년 팔월   
  至太祖 武烈帝 隆武 十六年 八月하여
 :갈사는 태조 무열제의 융무 16년 8월에 이르렀을 때, 
⑤도두왕   견고구려일강     수거국자항   
  都頭王이 見高句麗日强하고 遂擧國自降하니
 :도두왕이 고구려가 날로 강해짐을 보고 마침내 나라를 들어 항복하니
⑥범삼세력사십칠년 이국절   
  凡三世歷四十七年 而國絶하고
 :대저 3세 47년만에 나라가 망했다.
⑦명도두위우태     사제택   
  命都頭爲于台하여 賜第宅하고
 :고구려는 도두를 우대하고 부르도록 하고 저택을 하사하더니
⑧이혼춘     위식읍     잉봉위동부여후    
  以琿春으로 爲食邑하여 仍封爲東夫餘侯하다.
 :혼춘을 식읍으로 삼게 하여 동부여후에 봉하였다.


부여 관련글
갈사국 - 위키,위키아,북부여기  http://tadream.tistory.com/626
부여 [夫餘] - 민족문화대백과 http://tadream.tistory.com/5445
부여 - 위키  http://tadream.tistory.com/5449
부여夫餘 : 잃어버린 고대사 2 - 고리아이  http://tadream.tistory.com/5447 
동부여 [東夫餘] - 민족문화대백과  http://tadream.tistory.com/5446
동부여 - 위키  http://tadream.tistory.com/5451
두막루 (豆莫婁) - 위키  http://tadream.tistory.com/5448
고구려와 부여 누가 더 강했을까? - 오마이뉴스  http://tadream.tistory.com/5450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