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db.history.go.kr/download.do?levelId=hn_019_0070&fileName=hn_019_0070.pdf
* "발해 城址의 조사와 연구 - 송기호" 중 "Ⅳ.지방도시성 - 2. 州 城 - 2) 薩其城" 부분만 가져왔습니다.

살기성 (薩其城)
1989년 송기호
 
사제성(沙齊城)이라고도 불리는 이 성은 중국 길림성 훈춘현 양포향 양목림자촌(楊泡鄕 楊木林子村) 동남쪽 1.5km 떨어진 산 위에 위치한다.85) 이곳은 훈춘하 하류의 삼각형 충적평야의 동북쪽 지점에 해당한다. 성벽은 산세를 따라 돌로 쌓았으며 전체 둘레는 약 5,00m이고 성벽의 현존 높이는 1∼2m 이다. 서북향을 하고 있는 북문이 있고, 성의 동쪽에는 멀리 합달문 동황구(哈達門 東荒溝)로부터 흘러와서 이곳을 지나 소련 경내로 들어가는 고성 장호(古代 長壕)와 접하고 있다.

성 안에서는 건축지 두 곳이 발견되었으며, 다량의 기와 조각들이 흩어져 있다. 기와의 형태와 무늬는 양목림자(揚木林子) 발해 절터의 것과 동일하다고 한다. 이건재(李健才)는 이 성을 고구려 책성부(柵城府) 소재지로 보고 있고, 발해에 이르러서는 동경 아래의 목주(穆州) 또는 하주(賀州)의 소재지였던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86) 그러나 이 견해가 전적으로 받아들여지고 있지는 않다.87) 


주석
 
85) 이 성에 대해서는 다음 글을 참조하였다.
王俠, 〈琿春的渤海遺迹與日本道〉《學習與探索》1982―4, p. 123
李健才, 〈琿春渤海古城考〉《學習與探索》1985―6, pp. 139∼140
嚴長錄·楊再林, 延邊地區高句麗渤海時期的紋飾板瓦初探 《博物館研究》 198―2,  p.58
86) 李健才, 〈琿春渤海古城考〉《學習與探索》1985―6
그에 의하면 이 성의 명칭도 책성부에서 音轉한 것이라 한다.
87) 嚴長錄·楊再林, 延邊地區高句麗渤海時期的紋飾板瓦初探 《博物館研究》 198―2,  p. 58.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