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encykorea.aks.ac.kr/Contents/Item/E0036913


연주성

임기환 1998년


중국 요령성(遼寧省) 등탑현(燈塔縣)에 있는 고구려의 산성.

6세기 이후


연주성

현의 동남쪽에 있는 관둔촌(官屯村)의 성문구촌(城門口村) 북쪽에 위치한다. 이 산성은 동북이 높고 서남이 낮은 독립된 구릉상에 위치하며, 성의 동남쪽 절벽 아래에는 태자하(太子河)가 서쪽으로 굽이쳐 흐른다.


성벽은 동·서·북벽은 견고하게 돌로 쌓았으며, 남쪽은 태자하 연안의 험준한 절벽을 이용하여 성벽을 구축하지 않았다. 성벽의 총 길이는 2.2km, 높이 약 10m, 너비 4m 정도로서, 축조방식은 안팎을 모두 돌로 축조한 내외협축(內外夾築)이다.


가장 장엄한 성벽은 서쪽 구릉지대에 축조된 서쪽 성벽인데, 여기에는 70m 간격으로 5개의 치(雉)주 01)가 돌출되어 있다. 치의 크기는 대략 길이 5m, 너비 5.3m 정도이며, 치의 하단부는 커다란 돌을 다듬어 계단식으로 쌓아, 고구려의 전형적인 석축 성벽 축조방식을 보여 준다.


성벽의 안쪽으로도 치와 유사한 구조의 성벽을 오르는 성대(城臺)가 축조되어 있다. 성대 역시 70m 간격으로 치와 치 사이에 축조되었다. 북쪽과 동쪽의 성벽은 치가 없으며, 축조방식도 엄중함이 서벽에 비하여 떨어진다. 성벽의 일부분은 명(明)대에 개축한 흔적이 남아 있다.


또 성안의 동북쪽 가장 높은 구릉 위에는 내성(內城)과 봉화대(烽火臺)가 남아 있는데, 명나라 때에 축조된 것으로 보인다.


성문은 2곳으로 추정되는데, 현재 서문지가 남아 있으며, 태자하로 통하는 남쪽에 정문이 있었을 것으로 보이나 현재는 마을이 들어서서 파괴되었고, 단지 성문의 기초석만 확인된다. 성안은 완만한 경사면에 계단상의 대지가 펼쳐져 있어 어느 정도의 주거성을 확보하고 있다.


성안에는 연못과 장대(將臺) 유적지가 있고, 곳곳에 고구려 후기의 기와편이 흩어져 있어, 그 축조시기가 6세기 이후임을 짐작케 하며, 또 요(遼)·금(金)의 자기편도 발견되어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사용되었음을 알 수 있다.


이 성은 고구려의 백암성(白巖城)으로 비정되는데, 《구당서 舊唐書》 고구려전의 “(백암성은) 산에 의지하여 강가에 임하여 있고, 사면이 모두 험준하다.”라는 기사와, 연주성의 지형조건과 산성의 형세가 일치하고 있다.



참고문헌


「고구려도성(都城)과 산성」 ( 임직수 ,『청구학술논총』 5,1994)

高句麗·渤海古城址硏究匯編  (王禹浪·王宏北 編, 哈爾賓出版社, 1994)

高句麗の歷史と遺蹟  (田中俊明, 中央公論社, 1995)



주01

성에서 돌출시켜 쌓은 성벽


연주성

중국 요령성 등탑현에 있는 고구려의 산성. 성벽의 총길이는 2.2km, 높이 약 10m, 너비 4m 정도이다. 성 안의 여러 유적지와 기와편을 통해 그 축조시기가 6세기 이후임을 짐작케 한다. 이 성은 고구려의 백암성(白巖城)으로 비정된다. (ⓒ임기환)




백암성 목록  http://tadream.tistory.com/5526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