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https://news.v.daum.net/v/20200312215313504?s=tv_news


"소독제로 써주세요"..주류회사들, 알코올 기부

정민규 입력 2020.03.12 21:53 


[앵커]


요즘 소독제의 원료가 되는 알코올 구하기가 어렵습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주류회사들이 술을 만들 때 쓰는 식용 알코올을 자치단체와 병원 등에 기부하고 있습니다.


정민규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부산의 한 소주 공장.


전국에서 온 빈 통이 쌓여있고, 직원들이 쉴새 없이 투명한 액체를 채워넣습니다.


소주를 만드는 원료인 알코올, 즉 식용 주정입니다.


이 회사는 시중에 소독 용품이 귀해지자 술을 만들기 위해 보유한 주정 130여 톤을 각 지자체와 보건소 등에 기부했습니다.


통상 소독제를 만드는 데는 공업용 주정을 활용합니다.


상대적으로 저렴하기 때문인데, 최근 들어 알코올의 수요가 늘어나면서 이런 소주를 만드는 식용 주정까지 소독제에 활용하고 있는 겁니다.


이 소주 회사 역시 소독제 15만 병을 만들어 무상으로 배부하기로 했습니다.


소주 80만 병, 출고가로만 따진다면 약 9억 원어치를 만들 원료입니다.


[이종수/무학 사장 : "저희 제조를 위해서 투입되는 귀한 재료이기는 합니다만 어려운 시기에 지역 기업으로서 지역민과 함께 어려움을 나눈다는 측면에서 기부 사업을 하게 되었습니다."]


소독제를 구하지 못해 방역에 애를 먹던 지자체들은 숨통이 트였습니다.


[송철호/울산시장 : "방역 물품을 구하기 어려운 상황입니다. 지역 업체에서 살균 소독제를 기부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종합사회복지관, 어린이집 등 복지시설에 골고루 배부하겠습니다."]


제주에서도 지역 주류회사가 주정 5톤을 소독제로 써 달라고 제주도에 기부하는 등 감염병 극복 대열에 주류업체들의 동참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민규입니다.



▶ 우리동네에서 무슨일이? KBS지역뉴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local/main.do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정민규 기자 (hi@kbs.co.kr)



Posted by civ2

댓글을 달아 주세요